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423명| 완치 6,973명| 사망 204명| 검사 누적 494,711명
패션위크에서 주목 받는 YG케이플러스 모델 파워
Posted : 2016-06-23
패션위크에서 주목 받는 YG케이플러스 모델 파워
런던과 밀라노 패션위크 속 YG케이플러스 남자 모델들의 활약이 뜨겁다.

지난 6월 9일부터 21일까지 열린 2017 S/S 런던과 밀라노 패션위크에서 YG케이플러스 모델 박형섭, 이봄찬, 조환, 정용수, 정성준, 조효인이 런웨이를 장악하며 해외 톱 모델들과 어깨를 나란히 했다.

이미 해외에서 입지를 탄탄하게 굳히며 활동하는 모델 박형섭과 이봄찬은 닐 바렛, 돌체앤가바나, 질샌더, 펜디 등 톱 쇼에 오르며 스포트라이트를 받았다. 또 조환은 신인으로서 이례적인 성과를 내며 디젤, 비비안 웨스트우드, 까날리 등 빅 쇼에 오르며 앞으로의 활약을 예고했다.

정용수는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과 워킹으로 다수의 유명 디자이너 쇼에 올랐다. 특히 프라다 컬렉션을 통해 확실한 눈도장을 찍으며 이번 시즌 루키 모델로 주목 받았다. 정성준과 조효인은 두 번째 해외 쇼임에도 불구하고 까날리, 돌체앤가바나, 빨질레리 런웨이에 오르며 해외 관계자들과 글로벌 패션피플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YG케이플러스 관계자는 “현재 해외에 있는 YG케이플러스 모델들이 다음 시즌에는 어떤 컬렉션에서 활약할지 기대감을 더욱 자아내고 있다”라며 “그들이 더욱 활발한 해외 활동을 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해서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제공=YG케이플러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