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찬열, 전 여자친구 주장 A씨 "3년간 속았다" 폭로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찬열, 전 여자친구 주장 A씨 "3년간 속았다" 폭로

2020년 10월 29일 09시 4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찬열, 전 여자친구 주장 A씨 "3년간 속았다" 폭로
그룹 엑소(EXO) 멤버 찬열(본명 박찬열)의 전 여자친구라고 주장한 A씨가 찬열이 자신과 교제하는 기간 수많은 여성과 바람을 피웠다고 폭로해 파문이 일고 있다.

29일 A씨는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에 "안녕하세요 ㅇㅅ멤버 ㅂㅊㅇ 전 여자친구입니다"라는 제목으로 글을 올렸다.

A씨는 "너(찬열)한테 속았던 지난 3년이 너무 더럽고 추악해져 버렸다"라면서 "넌 나와 만나던 3년이란 시간 안에 누군가에겐 첫 경험 대상이었으며 누군가에겐 하룻밤 상대였고, 내가 세상모르고 자고 있을 때면 넌 늘 새로운 여자들과 더럽게 놀기 바빴다"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A씨는 찬열이 걸그룹, 유튜버, BJ, 댄서, 승무원 등과 바람을 피웠다고 재차 주장했다.

A씨는 "여자 문제로 음악 생활에 문제 생기면 죽어버리겠다는 너 말만 믿고 너를 지켜주느라 바빴다"라며 "이제 너 이름만 들어도 가슴이 철렁 내려앉아"라고 덧붙였다.

A씨는 '찬*', 'ㅊ열' 등의 표현으로 자신이 언급하는 인물이 엑소 찬열임을 암시했다. 또한 찬열로 추정되는 남성과 찍은 커플 사진도 게재한 뒤 삭제하기도 했다.

A씨의 폭로 글과 관련해 찬열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아직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A씨의 글과 함께 2년 전 화제를 모았던 찬열과 블랙핑크 로제와의 합성 사진이 재차 주목받는 중이다. 해당 사진은 해외 누리꾼이 조작한 것으로 찬열과 로제의 얼굴을 합성한 뒤 한 연예매체 로고를 박은 합성 사진으로 판명된 바 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OSE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