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집행유예 중 마약 혐의' 한서희, 모발검사 음성 나와 '석방'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집행유예 중 마약 혐의' 한서희, 모발검사 음성 나와 '석방'

2020년 08월 12일 10시 1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집행유예 중 마약 혐의' 한서희, 모발검사 음성 나와 '석방'
집행유예 상태에서 마약을 투여한 혐의로 입건돼 보호관찰소에 구금된 가수 연습생 출신 한서희가 석방됐다.

수원지법 성남지원은 지난 11일 한서희에 대한 검찰의 집행유예 취소 신청을 기각했다.

이는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모발검사에서 음성이 나온 데 따른 판단이다. 한서희는 보호관찰소에서 풀려나 집행유예 상태가 유지된다.

한서희는 집행유예 기간인 지난달 7일 소변검사에서 향정신성의약품인 메스암페타민(필로폰) 및 암페타민 양성 반응이 나와 보호관찰소에 구금됐다.

검찰은 구금과 함께 집행유예를 취소해 달라고 법원에 신청했으며, 지난달 29일 비공개 심문이 열렸다. 한서희는 법원 심문에서 소변검사 오류를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서희는 대마를 흡연한 혐의(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로 기소돼 지난 2017년 9월, 징역 3년에 집행유예 4년 판결을 받았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처 = 한서희 인스타그램]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