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단발머리 김민희 포착...홍상수 감독 '도망친 여자', 보도스틸 공개
LIVE

실시간 주요뉴스

영화

단발머리 김민희 포착...홍상수 감독 '도망친 여자', 보도스틸 공개

2020년 08월 11일 10시 5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단발머리 김민희 포착...홍상수 감독 '도망친 여자', 보도스틸 공개
배우 김민희가 영화 '도망친 여자'(감독 홍상수, 제작 영화제작전원사)를 통해 단발머리로 변신했다.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에서 은곰상 감독상을 받은 홍상수 감독의 24번째 장편영화 '도망친 여자'가 오는 9월 17일로 국내 개봉을 앞두고 공식 보도 스틸을 공개했다.

'도망친 여자'는 결혼 후 한 번도 떨어져 지낸 적이 없었던 남편이 출장을 간 사이, 두 번의 약속된 만남, 한 번의 우연한 만남을 통해 과거 세 명의 친구들을 만나게 되는 감희(김민희)를 따라간다. 홍상수 감독이 김민희와 7번째 호흡을 맞춘 작품이며, 김민희 외 서영화, 송선미, 김새벽, 권해효 등이 출연한다.

이번 보도스틸은 앞서 공개된 메인 포스터, 티저 예고편에서 보이지 않았던 김민희가 연기한 감희와 얽힌 세 친구의 모습을 모두 확인할 수 있다.

먼저 새벽녘 선배(서영화)의 거실 소파에 앉아 핸드폰을 바라보는 감희의 무표정한 얼굴과 그들의 집을 찾은 한 남성의 뒷모습은 과연 이들 사이에 어떠한 이야기가 펼쳐질지에 대한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또한 화이트 톤의 깔끔한 벽과 그 사이 한 폭의 그림과 같은 창밖 풍경이 펼쳐지는 배경 속 또 다른 여인(송선미)의 모습은 앞선 스틸과는 색다른 매력으로 인물들을 비춘다.

커피잔 하나를 사이에 두고 카페에 마주 앉은 감희와 그의 친구(김새벽)는 서로 눈을 맞추며 이야기를 나누고 있어 영화 속에서 보여줄 이들의 대화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한다.

감희가 마주할 세 장소, 세 친구와의 만남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는 공식 보도 스틸 10종을 공개한 '도망친 여자'는 홍 감독만의 독창적인 감성을 고스란히 전한다.

'도망친 여자'는 제70회 베를린국제영화제를 통해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된 직후 "관객들은 서서히 커튼을 들추고 그 인물들의 복잡한 감정적 삶의 세계를 훔쳐보는 것이 가능해진다. 이것이 홍상수 영화의 비밀스러운 힘"(The Hollywood Reporter) "홍상수는 '여자는 남자의 미래다'란 영화를 만들었다. 하지만 이 사랑스럽게 작고, 그러면서 작은 즐거움을 안겨주는 '도망친 여자'는 그 미래가 바로 지금이라고 말하고 있는 것이다"(Variety) 등 외신의 호평을 얻었다.

'도망친 여자'는 오는 9월 17일 개봉한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영화제작전원사]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