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FNC “권민아 건강 회복 기원… 문제 있다면 법적인 책임 다할 것”(공식)
LIVE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FNC “권민아 건강 회복 기원… 문제 있다면 법적인 책임 다할 것”(공식)

2020년 08월 09일 16시 1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FNC “권민아 건강 회복 기원… 문제 있다면 법적인 책임 다할 것”(공식)
그룹 AOA 출신 권민아가 극단적인 시도 후 응급실에 이송된 가운데 전 소속사 FNC 엔터테인먼트가 마침내 공식 입장을 내놓았다.

9일 오후 FNC 엔터테인먼트는 “AOA와 관련한 여러 불미스러운 일들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에 대해 진심으로 죄송하고 안타깝게 생각하며 많은 걱정과 불편함을 드린 점 사과드린다. 무엇보다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권민아 양이 하루 빨리 건강을 회복하길 바라며 깊은 사과를 드린다”라고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이어 “당사의 입장 표명이 늦어지게 된 점 사과드린다. 그간 멤버들간의 관계를 더 세심하게 살피지 못했던 점 또한 깊이 사과드린다. 당사는 이에 대해 명확한 입장을 전달드리고자 하는 점을 수 차례 고민하고 망설였다. 멤버들 또한 비난과 오해를 받는 것들에 하루하루 답답함을 안고 지내왔다. 당사와 멤버들을 향한 비난이 있는 상황도 잘 알고 있었다”고 말했다.

FNC “권민아 건강 회복 기원… 문제 있다면 법적인 책임 다할 것”(공식)

이어 “그러나 당사는 입장 표명과 관련해 고민을 거듭했지만, 현재 가장 중요한 것은 권민아 양의 건강 회복이 최우선이라 판단하고 있다”라며 “그 과정에서 당사는 쏟아지는 말들에 조목조목 해명과 반박, 시시비비를 공개적으로 가리는 것은 되려 자극적인 이슈만을 양산할 뿐 사태 해결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했고, AOA 멤버 개개인이 글을 올리겠다는 것 또한 만류해 왔다. 대중 앞에 각자의 말이 적나라하게 펼쳐져 버리고 여러 말들로 다툼이 벌어지는 것은 사태를 해결하기 위한 방법이 아니라고 판단했다”라고 덧붙이며 입장 표명이 늦어진 이유를 설명했다.

FNC 측은 “최근에도 권민아 양이 당사의 관계자들에게 신지민 양의 향후 활동 여부를 물어왔지만 답하지 않았던 것도 신지민 양 본인이 연예 활동에 뜻이 없으며 일반인으로 살아가겠다는 뜻을 당사와 얘기한 상황이라 또 한 번 불필요한 언급이 되지 않길 바랐기 때문이었다”라며 “현재 권민아 양의 SNS를 통해 거론된 정산 등에 대해서도 업계 표준을 철저히 지켜오고 있으며 만일 어떠한 문제의 소지가 있다면 법적인 책임을 다하겠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다시 한 번 진심 어린 마음으로 권민아 양이 하루빨리 건강을 되찾기를 기원하며, 원만한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 많은 대중분들께도 권민아 양이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올 수 있도록 응원과 격려 부탁 드린다”라고 설명했다.

어제(8일) 저녁 권민아는 자신의 SNS에 “난 억울하게 안 갈래. 신지민, 한성호, 김설현 잘살아라”면서 극단적인 선택을 시도한 흔적이 있는 손목 사진을 올렸다. 현재 권민아는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상황으로 병원 응급실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OSE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