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원효 "제발 같이 잡아봅시다" 악플러에 분노
LIVE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김원효 "제발 같이 잡아봅시다" 악플러에 분노

2020년 08월 08일 17시 57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김원효 "제발 같이 잡아봅시다" 악플러에 분노
개그맨 김원효가 악플러를 상대로 강경 대응에 나섰다.

김원효는 8일 자신의 SNS 계정에 "제발 같이 잡아봅시다. 기사에 댓글을 못 다니깐 악플러들이 날뛴다"라며 악플러의 메시지를 공개했다.

해당 악플러는 김원효의 가족을 언급하며 입에 담을 수 없는 비난과 폭언을 이어갔다. 이에 김원효는 "사진 다 캡처해놨으니 지워봤자 소용없다"라며 고소를 시사했다.

이후 김원효는 해당 게시글을 삭제하고 "안정"이라는 글을 올린 상황이다.

앞서 김원효는 지난 6월에도 자신의 SNS에 악플러들의 악성 댓글을 캡처한 사진을 올리며 법적 대응을 예고한 바 있다.

김원효는 2005년 데뷔해 KBS2 '개그콘서트'에서 오랜 시간 활약했다. 지난해 동료들과 그룹 마흔파이브를 결성해 활동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