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2,783명| 완치 19,771명| 사망 377명| 검사 누적 2,206,365명
'라스' 스테파니 "브래디 앤더슨과 23세 나이차 못느껴" 애정 고백
Posted : 2020-08-06 09:50
'라스' 스테파니 "브래디 앤더슨과 23세 나이차 못느껴" 애정 고백
가수 스테파니가 연인이자 메이저리그의 전설 브래디 앤더슨과의 열애 소식을 직접 고백했다.

지난 5일 방송된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안수영, 연출 최행호)는 가수 겸 배우이자 아트테이너 이혜영, ‘트바로티’ 가수 김호중, 아이돌에서 발레리나로 변신한 스테파니, 티아라 출신 소연과 함께 한 ‘새 출발 드림팀’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스테파니는 "발레리나로 활동할 때 브래디 앤더슨이 구단 부회장이었다. 발레 연회장에서 처음 만났다. 그렇게 각광받는 선수인 줄 몰랐다"라고 만남을 설명했다. 두 사람은 8년간 친구로 지내다가 올초 재회, 사랑을 확인했다.

이어 "23세의 나이차를 알게된 후 더 좋아졌다. 편하다"라며 "(브래디 앤더슨이) 아직도 운동을 매일 하고 관리한다. 술, 담배도 안 하고 감기약 진통제도 안 먹는다"라고 덧붙엿다.

스테파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브래디 앤더슨과 장거리 연애 중이라고 한 뒤 "떨어져 있으니 더 보고 싶다"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앞서 스테파니는 지난 6월 자신의 SNS에 자필 편지을 올리며 "브래디 앤더슨과 열애 중이다. 은퇴설 및 잠적 추측기사는 오보이며 사실과 무관하다"며 "나는 한국에서 다음 발레 작품 리허설 중에 있고 방송 섭외를 기다리고 있다"라고 근황을 밝혔다.

스테파니는 마지막으로 "데뷔 후 처음으로 열애설이 나온 거여서 어떻게 해야하는 건지 망설였지만 솔직하게 입장을 밝히는 것이 맞아 생각하여 공개한다. 좋은 인연으로 만나 좋은 만남 이어가고 있으니 예쁘게 봐주시면 감사하겠다"라면서 글을 마무리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