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호중 前 여친 폭행설 직접 반박 “폭행 전혀 사실 아니야...진실 밝힐 것”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김호중 前 여친 폭행설 직접 반박 “폭행 전혀 사실 아니야...진실 밝힐 것”

2020년 08월 05일 18시 0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김호중 前 여친 폭행설 직접 반박 “폭행 전혀 사실 아니야...진실 밝힐 것”
전 여자친구 폭행설이 휩싸인 가수 김호중이 관련 의혹을 직접 반박했다.

5일 오후 김호중은 자신의 팬카페에 “전 여자친구 폭행설에 대해서는 전혀 사실이 아님을 말씀드린다”라고 직접 입장을 밝혔다.

그는 “전 여자친구와 7~8년 전 2년여간 교제를 한 것은 사실이다. 하지만 전 여자친구의 아버님께서 이야기하시는 폭행에 관한 이야기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 전 여자친구와 헤어짐에 있어서 다른 문제도 있었지만 아버님에 대한 이유도 컸다”라며 “아버님을 알게 된 후 제가 원하지 않은 일들에 대한 무리한 요구가 있었고, 정말 저를 힘들게 느껴지게 하는 일들이 너무 많았다”라고 말했다.

김호중 前 여친 폭행설 직접 반박 “폭행 전혀 사실 아니야...진실 밝힐 것”

이어 “아버님과 나쁜 사이로 지내고 싶지 않아 노력도 많이 했다. 그런데도 점점 심해졌고 더 이상 버티기 힘들어진 나머지 이대로 가면 더 힘들어질 것을 알기에 모든 것을 정리하고자 제가 떠났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B씨의 행동에 대해 "왜 5년여 만에 갑자기 찾아오셔서 이러시는지 정말 이해가 되지 않으며 저와 팬분들을 이렇게 힘들게 하는지 정말 화가 난다. 꼭 진실을 밝혀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호중은 전 여자친구 A씨가 악성 댓글로 힘들어하는 것에 대한 자신의 입장도 밝혔다. 그는 “여러분들에게 마지막으로 한 가지 부탁을 드리자면 저와 교제했던 전 여자친구분은 지금 행복한 가정을 꾸리고 개인의 삶을 소중히 살아가고 있을 것이다. 그분의 SNS에 악의적인 댓글을 달거나 그분에게 뭔가 피해가 가는 행위는 하지 않으셨으면 한다. 그런 부분들은 자제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김호중 前 여친 폭행설 직접 반박 “폭행 전혀 사실 아니야...진실 밝힐 것”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호중의 양아버지로 알려진 B씨가 자신의 실명을 밝히며 자신의 딸 A씨가 교제 중이던 김호중에게 폭행을 당했다는 글을 올렸다. B씨는 자신의 가족과 김호중이 2년간 함께 생활했으며, 2014년 김호중이 아무 말 없이 가족의 곁을 떠났다고 주장했다.

A씨는 자신의 SNS에 "겪어본 사람만 아는 고통. 세상에 태어나서 살고 싶지 않다는 게 뭔지 깨닫게 해준 인간 편을 드는 당신들은 살인자"라며 메시지를 보내는 김호중의 팬들로 인한 고통을 호소했다.

논란이 확산하자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오는 6일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으로 B씨를 형사 고소할 것”이라고 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김호중 공식 팬카페]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