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오른팔 골절’ 개코, 수술 후 퇴원 근황 “왼손 기술 발전 중”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오른팔 골절’ 개코, 수술 후 퇴원 근황 “왼손 기술 발전 중”

2020년 08월 05일 14시 51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 ‘오른팔 골절’ 개코, 수술 후 퇴원 근황 “왼손 기술 발전 중”_이미지
가수 개코가 골절 수술 후 퇴원한 뒤 근황을 전했다.

4일 개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다치기 전에 그리던 그림 마무리해보려고요. 왼손 스킬이 날이 갈수록 발전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공개했다.

‘오른팔 골절’ 개코, 수술 후 퇴원 근황 “왼손 기술 발전 중”


‘오른팔 골절’ 개코, 수술 후 퇴원 근황 “왼손 기술 발전 중”

공개한 사진에는 오른팔에 깁스한 개코의 모습이 담겼다. 환자복을 벗고 편안한 복장을 한 채 일상으로 돌아온 모습이 눈에 띈다.

그의 근황에 가수 타이거JK, 넉살 등은 응원의 메시지를 보냈다.

지난달 29일 개코는 오른팔 골절로 약 4시간의 수술을 받았다. 개코는 “뜻하지 않게 로봇팔이 돼 버렸다. 좋은 의료진분들 덕에 수술은 잘 됐다”라며 병원 침대에 누워 입원한 사진을 공개해 안타까움을 샀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개코 인스타그램]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