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3,045명| 완치 20,248명| 사망 385명| 검사 누적 2,226,701명
김호중, 前여자친구 폭행 의혹에 "허위사실, 법적대응"(공식)
Posted : 2020-08-04 20:58
김호중, 前여자친구 폭행 의혹에 "허위사실, 법적대응"(공식)
가수 김호중이 전 여자친구 폭행 의혹에 대해 "사실 무근"이라고 해명했다.

4일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는 "최근 김호중의 전 팬카페와 커뮤니티 등을 통해 이야기 되고 있는 전 여자친구 폭행 사건과 관련해 모든 건 허위사실"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김호중은 5년 전 여자친구와 교제 당시 결코 어떠한 폭행 사실도 없었음을 명확하게 말씀드린다"라고 강조했다.

소속사는 글을 올린 박 모 씨에 대해 법적 조치를 준비 중이다.

그러면서 "거듭 말씀드렸듯 당사는 근거없는 사실로 루머를 생성하는 행위와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박 씨는 최근 온라인 카페에 김호중이 자신의 딸과 교제하며 2년 정도 함께 생활했다는 글을 올렸다. 이 카페의 운영자는 김호중과 분쟁 중인 전 매니저다.

박 씨는 이 글에서 "(김호중이) 2014년 4월 초 저희 부부가 했던 개인적 부탁으로 (딸에게) '네 애비가 나를 귀찮게 한다'고 큰 소리로 말했다. 여기에 딸이 항의하자 심한 욕설과 함께 목을 잡아 벽에 붙이고 뺨, 머리 등을 때렸다"라고 주장했다.

다음은 김호중 소속사 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가수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김호중의 전 팬카페와 커뮤니티 등을 통해 이야기 되고 있는 전 여자친구 폭행 사건과 관련해 모든 건 허위사실임을 알려드립니다.

김호중은 5년 전 여자친구와 교제 당시 결코 어떠한 폭행 사실도 없었음을 명확하게 말씀드립니다.

현재 허위사실 유포와 명예훼손을 하며 전 팬카페와 커뮤니티 등에 글을 올린 박 모씨에 대해 당사는 이미 법적인 조치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앞서 보내드렸던 공식입장을 통해 거듭 말씀드렸듯 당사는 근거없는 사실로 루머를 생성하는 행위와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대해 강경한 법적 대응을 이어나갈 것입니다.

5년이란 시간이 지난 지금 당사자도 아닌 당사자의 아버지인 박 모씨의 허위 주장에 대해 깊은 유감을 표합니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생각을 보여주는 엔터테인먼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