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사생활 논란' 박상철, 오늘(4일) '사랑의 콜센타' 녹화 불참 (공식)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사생활 논란' 박상철, 오늘(4일) '사랑의 콜센타' 녹화 불참 (공식)

2020년 08월 04일 14시 43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사생활 논란' 박상철, 오늘(4일) '사랑의 콜센타' 녹화 불참 (공식)
과거 불륜설과 재혼 및 폭행 소송 논란에 휩싸인 트로트 가수 박상철의 '사랑의 콜센타' 출연이 무산됐다.

4일 YTN Star 취재 결과, 박상철은 이날 예정돼 있던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녹화에서 빠지게 됐다. '사랑의 콜센타' 제작진 역시 "박상철이 녹화에 참여하지 않는다"라고 밝혔다.

이날 오전 한 매체에 따르면 박상철은 2007년 A씨와 혼인 관계 유지 중 상간녀 B씨와 불륜을 저질렀고, 2011년 B씨로부터 혼외자 딸을 낳았다. 이후 박상철은 A씨와 이혼 후 B씨와 결혼했다. 그러나 현재는 B씨와 이혼 소송 중이다. B씨는 박상철을 폭행 혐의 등으로 수차례 고소했으며, 소송 역시 두 번 정도 겪은 것으로 알려졌다. 박상철은 혐의를 부인했고, 대부분 무죄와 혐의없음으로 결론 났다.

이와 관련 박상철은 불륜설에 대해 인정하면서도 폭행설은 부인했지만, 녹화 촬영에 타격을 받았다.

'사랑의 콜센타'는 '미스터트롯' 톱7 멤버들이 특정 시간 동안 전국 각지에서 걸려온 전화를 통해 신청자의 사연과 신청곡을 받은 후 그 자리에서 즉석으로 신청곡을 불러 주는 실시간 전화 노래방 형식의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 포맷으로 여러 동료 가수들이 출연해 함께 무대를 꾸미기도 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press@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