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신성록·이세영·안보현 ‘카이로스’, 대본 리딩 현장 첫 공개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신성록·이세영·안보현 ‘카이로스’, 대본 리딩 현장 첫 공개

2020년 08월 04일 09시 29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신성록·이세영·안보현 ‘카이로스’, 대본 리딩 현장 첫 공개
MBC 새 미니시리즈 ‘카이로스’가 대본 리딩 현장을 공개하며 예비 시청자들의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MBC 새 미니시리즈 ‘카이로스’는 어린 딸이 유괴 당해 절망에 빠진 한 달 뒤의 남자와 실종된 엄마를 찾아야 하는 한 달 전의 여자가 사랑하는 사람을 구하기 위해 시간을 가로질러 고군분투하는 내용의 드라마다.

현재와 과거를 관통하는 흥미진진한 스토리에 주, 조연 배우들의 호연이 더해져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이날 대본 리딩 현장에는 ‘카이로스’를 이끌어갈 주역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신선한 아이템을 소재로 완성도 높은 작품을 만들어나갈 박승우 감독과 이수현 작가를 비롯해 신성록(김서진), 이세영(한애리), 안보현(서도균), 남규리(강현채), 신구(유서일), 강승윤(임건욱), 황정민(곽송자), 고규필(김진호) 등 검증된 연기력을 자랑하는 배우들이 참석해 시너지를 발산했다.

신성록·이세영·안보현 ‘카이로스’, 대본 리딩 현장 첫 공개

본격적인 시작에 앞서 박승우 감독은 “연출은 사람들을 모으는 게 90%라고 생각한다. 좋은 사람들과 함께 시작하게 되어 든든하다”라며 배우들에 대한 무한 신뢰를 드러냈다. 이수현 작가는 “대체 불가한 연기자들과 함께하게 되어 영광이다.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훈훈한 분위기를 전파했다.

강한 야망의 주인공, 김서진 역의 신성록은 “대본을 재미있게 읽어서 꼭 참여하고 싶었다. 기회를 주셔서 감사하다”라며 작품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그와 호흡을 맞출 한애리 역의 이세영은 “새로운 연기 변신에 앞서 떨리는 마음이 들지만, 열심히 하겠다”라며 각오를 다졌다.

본격적인 대본 리딩이 시작되자 배우들은 맡은 배역에 녹아들어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신성록·이세영·안보현 ‘카이로스’, 대본 리딩 현장 첫 공개

피땀 어린 노력으로 유중건설의 최연소 이사직을 거머쥔 김서진으로 분한 신성록은 진중한 카리스마를 뽐내며 눈을 뗄 수 없는 연기를 펼쳤다. 이세영은 고된 삶 속에서 치열하게 살아가는 한애리 캐릭터를 세밀한 표현력으로 그려내며 감정선을 맞춰나가기 시작했다. 두 사람은 안정적인 연기 호흡을 주고받으며 기대감을 한층 끌어올렸다.

배우들의 호연과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타임 크로싱’이라는 신선한 소재로 기대감을 자아내고 있는 MBC 새 미니시리즈 ‘카이로스’는 올 하반기 첫 방송된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MBC]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