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2,783명| 완치 19,771명| 사망 377명| 검사 누적 2,206,365명
‘사랑의 콜센타’ 측 “유성은 자막 실수 사과...제작에 만전 기할 것”(공식)
Posted : 2020-07-31 14:00
‘사랑의 콜센타’ 측 “유성은 자막 실수 사과...제작에 만전 기할 것”(공식)
'사랑의 콜센타'가 자막 실수와 관련 가수 유성은에게 사과했다.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측은 31일 YTN Star에 "자막 실수로 인해 아티스트와 시청자분들에게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내부적으로 방송 사고 방지 시스템을 다시 한번 재점검하고 강화, 향후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제작에 더욱더 만전을 기하겠다"며 "앞으로도 '사랑의 콜센타'에 주시는 사랑과 관심에 보답할 수 있도록 양질의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앞서 지난 30일 '사랑의 콜센타' 방송에서는 유성은의 라이브 무대가 방송 됐다. 하단의 큰 자막에는 유성은이라고 표기됐지만 상단에는 '솔지'로 오기되면서 시청자들의 지적이 있었다.

[다음은 TV조선 공식입장 전문]

자막 실수로 인해 아티스트와 시청자분들에게 불편을 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내부적으로 방송 사고 방지 시스템을 다시 한번 재점검하고 강화, 향후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제작에 더욱더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앞으로도 '사랑의 콜센타'에 주시는 사랑과 관심에 보답할 수 있도록 양질의 프로그램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YTN Star 공영주 기자 (gj92@ytnplus.co.kr)
[사진 = TV조선]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