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김호중 측 "강원지방병무청장 만난 건 사실, 문제될 행동 없었다"(공식)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김호중 측 "강원지방병무청장 만난 건 사실, 문제될 행동 없었다"(공식)

2020년 07월 14일 15시 22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김호중 측 "강원지방병무청장 만난 건 사실, 문제될 행동 없었다"(공식)
가수 김호중 측이 병역 특혜 관련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혔다.

김호중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측은 14일 "김호중이 강원지방병무청 청장을 만나게 된 건 사실이다. 하지만 현 소속사 관계자와 병역 관련 문의 차 방문했을 뿐, 어떠한 문제가 될 만한 행동은 하지 않았음을 알려드린다"라고 밝혔다.

이어 "또한 한 매체에서 주장하고 있는 김호중의 군 연기 기간인 730일 초과에 대해선 전혀 사실무근이다. 현재 730일 중 90여 일 정도가 남아있는 상황이며, 7월 3일 신체검사를 새로 받았다. 현재 결과를 기다리고 있고, 재검신청결과가 나오는 대로 추후 병역일정을 잡을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김호중 전 매니저는 김호중의 이전 팬카페에서 활동했던 50대 여성이 병무청장에게 김호중의 입대 시기 연기를 부탁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일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press@ytnplus.co.kr)
[사진제공 =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