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70명| 완치 13,817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54,898명
안지영 "우지윤 관련 내용→견디기 힘들어 언팔"
Posted : 2020-07-03 20:15
안지영 "우지윤 관련 내용→견디기 힘들어 언팔"
볼빨간사춘기 안지영이 전 멤버 우지윤과의 불화설에 직접 입을 열었다.

안지영은 3일 자신의 SNS를 통해 자신이 우지윤 SNS 계정을 언팔한 것과 관련해 "실시간 검색어에 하루종일 오르내리고, 악플과 비난, 추측성 기사로 매주 심리상담을 받고 우울증으로 힘들다. 밤마다 꿈에 나와 괴롭히고 불면증과 싸워야 한다. 더 이상 견딜 수가 없었고, 볼 때마다 힘들어서 언팔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낯선아이(우지윤)의 '도도' 가사를 몇 번이나 보고 또 봤다. '섬'도 마찬가지다. 의도가 어찌 됐던 나는 누가 봐도 내 얘기인 것 같아서 한동안 너무 힘들었다"고 토로했다. 그는 "내가 언팔한 이유를 보니 이제 속이 좀 시원해졌냐. 나도 사람이고 감정이라는 게 있다. 내 개인 SNS인데 팔로 하든 말든 무슨 상관이냐. 이제 이런 일로 이슈화되고 싶지 않다"며 강조했다.

안지영과 우지윤의 불화설은 끊임없이 제기됐다. 우지윤이 탈퇴한 후 두 사람 관계에 대해 의문을 갖기 시작한 것.

안지영은 "그 친구의 변화와 시도는 응원한다. 그렇지만 비교해가면서까지 누가 잘났니, 못났니 하면서 볼빨간사춘기 노래로 공감하고 위로받았던 사람들과 팬들의 소중한 추억을 함부로 대하지 말라"고 당부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press@ytnplus.co.kr)
[사진제공 = 쇼파르뮤직]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