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70명| 완치 13,817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54,898명
'故구하라 폭행·협박 혐의' 전 남친, 징역 1년 법정구속
Posted : 2020-07-02 15:03
'故구하라 폭행·협박 혐의' 전 남친, 징역 1년 법정구속
고(故) 가수 구하라에 폭행, 협박 등을 한 혐의로 기소된 전 남자친구 최종범이 항소심에서 실형을 받았다.

2일 오후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항소1-1부는 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카메라 등 이용 촬영) 및 상해 등의 혐의로 기소된 최씨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을 진행했다.

이날 재판부는 최씨에게 징역 1년의 실형을 선고하고 곧바로 법정 구속했다.

앞서 최씨는 2018년 8월 구하라의 신체 일부를 불법으로 촬영한 것은 물론 같은 해 9월 구하라와 다투던 중 그에게 타박상을 입히고 '사생활 동영상'을 유포하겠다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에 최씨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상해, 협박 혐의 등으로 불구속 기소됐다.

[YTN Star 지승훈 기자(press@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