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4,770명| 완치 13,817명| 사망 305명| 검사 누적 1,654,898명
윤아, 이효리 이어 노래방 방문 자필 사과 "경솔한 행동 반성"(전문)
Posted : 2020-07-02 13:44
윤아, 이효리 이어 노래방 방문 자필 사과 "경솔한 행동 반성"(전문)
소녀시대 윤아가 이효리에 이어 노래방 방문을 사과했다.

윤아는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먼저 저의 경솔했었던 행동으로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반성한다. 죄송하다"라며 "모두가 힘들어하고 조심해야 할 시기에 생각과 판단이 부족했다. 앞으로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각별히 노력하겠다"라는 적은 자필 사과문을 게재했다.

앞서 1일 윤아는 이효리와 함께 노래방을 방문,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일각에서는 코로나 19가 종식되지 않은 상황에서 감염 위험이 높은 시설 방문과 마스크 미착용 등을 지적했다.

논란이 확산되자 이효리는 "아직 조심해야 하는 시국에 맞지 않는 행동을 한 점 깊이 반성한다. 요새 제가 너무 들떠서 생각이 깊지 못했다. 언니로서 윤아에게도 미안하다. 앞으로 좀 더 조심하고 신중하게 행동하겠다"라고 사과문을 올렸다.

이효리에 이어 윤아 역시 "계속해서 코로나19로 애쓰시는 의료진들과 국민들께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던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 다시 한번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하다"며 사과했다.

[윤아 자필 사과문 전문]

안녕하세요. 임윤아입니다.

먼저 저의 경솔했었던 행동으로 걱정을 끼쳐드려 진심으로 반성합니다. 죄송합니다.

모두가 힘들어하고 조심해야 할 시기에 생각과 판단이 부족했습니다. 앞으로 신중하게 행동하도록 각별히 노력하겠습니다.

계속해서 코로나19로 애쓰시는 의료진들과 국민들께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던 점 깊이 반성하고 있습니다. 다시 한번 모든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처 = 윤아 인스타그램, 사진제공 = SM엔터테인먼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