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293명| 완치 12,019명| 사망 287명| 검사 누적 1,371,771명
'놀면 뭐하니?' 그룹명 '싹쓰리' 결정...이효리 부캐 '린다지' 탄생(종합)
Posted : 2020-06-04 14:34
'놀면 뭐하니?' 그룹명 '싹쓰리' 결정...이효리 부캐 '린다지' 탄생(종합)
유재석, 이효리, 비의 혼성 댄스 그룹 이름이 '싹쓰리'로 정해졌다. 또 이효리는 '린다지'로 부캐명을 선정했다.

세 사람은 4일 오후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업타운의 '다시 만나 줘'로 깜짝 무대를 선물하기도 했다.

이날 비는 "'깡' 때문에 광고가 굉장히 많이 들어오고 있다고 하더라"라는 말에 "청바지 브랜드, 그리고 원하시던 대로 새우깡 CF를 계약했다. 아직 찍지는 않았다"라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여러분들이 지훈이를 만들었다. 난 이런 게 놀랍다"라며 감탄했다.

'놀면 뭐하니?'를 통해 혼성 그룹을 결성한 세 사람은 오는 7월 18일 데뷔를 앞두고 있다. 앞서 시청자에게 직접 그룹명을 지어달라며 공모하기도 했다.

세 사람은 대상 수상자들이 포진돼있다는 뜻에서 나온 '대상포진', 배우자 나경은 이상순 김태희의 이름을 딴 '나이태', '아까비', '효리네 비석', '효리와 아비둘' 등 다양한 아이디어를 보며 그룹명을 고심했다.

그러던 중 세 사람은 '싹쓸이'에 시선을 집중했고 “여름도 싹쓸이, 음원차트도 싹쓸이”라며 감탄했고, ‘싹3’으로도 그룹명을 쓸 수 있겠다며 의견을 모았다. 결국 세 사람의 그룹명은 ‘싹쓰리’(싹3)로 결정됐다.

멤버들은 부캐릭터 이름도 정했다. 이효리의 활동명이 '린다'로 정해진 가운데 그는 "무슨 '지린다'냐"라고 말해 현장을 뒤집었다. 이효리의 이름은 '린다지'가 됐다. 유재석은 가요계에 태풍을 일으키겠단 뜻의 '유태풍'과 지드래곤에서 차용한 '유드래곤'을 후보에 놓고 고민했다. 비는 가요계의 용이 돼 승천하겠단 뜻의 '비룡'과 비트를 잘 탄다는 뜻의 '비트'를 후보에 올렸다.

마지막으로 비는 "생방송을 봐주셔서 감사드린다. '싹쓰리'라는 이름은 저희 모두가 행복한 이름인 것 같다"라고 소감을 밝혔고, 유재석은 "걱정이 되는 건, 여름을 겨냥해서 만들어졌는데, 많은 분이 모이는 공연이 가능할지 모르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효리는 "안 되면 온라인상에서라도 하자"라고 의욕을 드러냈다.

마지막으로 이들은 코요태의 '실연' 무대를 꾸미며 방송을 마무리했다. 이날 방송은 10만 명에 육박하는 시청자들이 모이며 뜨거운 인기를 입증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쳐 = '놀면 뭐하니?' 라이브 방송]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