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3,338명| 완치 12,065명| 사망 288명| 검사 누적 1,384,890명
조정석 “’슬의생’ 송화와 러브라인 몰랐다… 시즌2 나도 궁금”
Posted : 2020-05-30 10:00
 조정석 “’슬의생’ 송화와 러브라인 몰랐다… 시즌2 나도 궁금”
새로운 ‘인생 캐릭터’가 탄생하는 시간이었다. 배우 조정석은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따뜻한 마음과 뛰어난 실력 그리고 톡톡 튀는 유쾌함을 갖춘 의사 이익준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등장하는 순간마다 극의 활력을 더하는 것은 물론이고 가슴 설레는 러브라인까지. 조정석은 ‘슬기로운 의사생활’에서 대체 불가한 모습을 보여주며 본인의 존재감을 과시했다.

 조정석 “’슬의생’ 송화와 러브라인 몰랐다… 시즌2 나도 궁금”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통해 또다시 변신에 성공한 배우 조정석이 드라마 종영 소감을 전했다. 조정석은 ‘슬기로운 의사생활’ 속 자신의 연기와 촬영 후일담 등 다양한 이야기를 꺼내 놓았다.


 조정석 “’슬의생’ 송화와 러브라인 몰랐다… 시즌2 나도 궁금”

Q. 송화와 러브라인이 진행된다는 걸 알고 있었나? 시즌1의 결말에 만족하는지?

조정석 : 드라마 시작 전에 러브라인이 있다는 것 정도는 알고 있었는데 송화와 이어지는 건 알지 못했다. 저희 드라마는 시즌제 드라마이기 때문에 결말이라고 단정 짓기는 어려운 것 같다. 그렇기에 저는 시즌 2가 더 궁금하고 기대된다.

Q. 20년 지기 익준과 송화의 ‘사랑과 우정사이’ 러브라인을 어떻게 해석했나? 연기에서는 어떤 부분에 중점을 뒀는지?

조정석 : 소위 말해 ‘사랑은 타이밍’이라고 하는데 익준과 송화는 과거 석형의 고백과 함께 타이밍이 맞지 않아 잘 이뤄지지 않았다. 그러나 사랑은 분명 타이밍이 중요하지만, 그 사랑에 대한 감정과 기억들은 쉽게 변하지 않는다고 생각한다. 익준이 이혼을 하고 나서 다시 그 마음이 자라나는 부분에 대해 어떤 마음인지 고민했다. 익준과 송화 사이에는 전사가 있었고 그렇기에 충분히 오랜 시간이 지나도 다시 사랑의 감정을 느낄 수 있다고 그렇게 익준의 감정을 생각했다.

 조정석 “’슬의생’ 송화와 러브라인 몰랐다… 시즌2 나도 궁금”

Q. 이익준에게 안치홍은?

조정석 : 캐릭터 설명에도 나오듯이 익준이라는 인물은 열등감, 콤플렉스 이런 것들이 없는 친구다. 그래서 누군가에게 위기의식을 느끼거나 하지 않았을 것 같은데 안치홍은 그런 익준에게 처음으로 ‘위기의식’을 느끼게 한 인물이 아닐까 싶다.

Q. 러브라인을 함께한 전미도 배우와의 연기 호흡은?

조정석 : 전미도 배우와 연기 호흡은 너무 좋았다. 항상 느끼는 부분이지만 연기를 잘하는 배우와 함께 호흡을 맞추고 연기를 할 때는 너무 벅차고 짜릿하다. 그런 의미로 ‘슬기로운 의사생활’의 모든 배우와 짜릿한 경험을 했다.

 조정석 “’슬의생’ 송화와 러브라인 몰랐다… 시즌2 나도 궁금”

Q. 익준은 오랜 첫사랑을 이어가며 묵묵한 사랑을 하는 캐릭터인데 실제와 비슷한가?

조정석 : 제 생각으로는 익준이는 사랑을 쭉 이어가진 않는다. 익준은 결혼도 했고 아이도 있기 때문에 첫사랑을 이어왔다고는 할 수 없을 것 같다. 첫사랑에 대한 감정과 기억은 변치 않고 기억되지만, 송화를 향해서는 새로운 감정이 든 것이라고 생각한다.

Q. 조정석이 응원하는 드라마 속 러브라인 있다면?

조정석 : 양석형-추민하! 왜냐하면 김준완-이익순은 이미 잘 됐고, 안정원-장겨울도 12회에서 강렬한 키스신까지 나왔는데 석형은 이루어진 게 없었던 것 같다. 개인적으로 석형이가 마음을 활짝 열고 추민하의 마음을 받아줬으면 좋겠다.

 조정석 “’슬의생’ 송화와 러브라인 몰랐다… 시즌2 나도 궁금”

Q. 시즌 2에 기대하는 점과 ‘이익준’이 어떤 모습으로 그려지길 바라나?

조정석 : 작가님이 워낙 글을 너무 잘 써 주시기 때문에 특별히 바라는 내용은 없다. 저도 시청자분들과 마찬가지로 시즌 2 자체를 기대하고 있다.

Q. 시청자들에게 ‘슬기로운 의사생활’이 어떤 작품으로 남았으면 좋겠다고 생각하나?

조정석 : 사람 냄새가 나는 따뜻한 작품으로 남았으면 좋겠다. 또 힘든 상황 속에서 작지만 많은 분들에게 위로를 전할 수 있는 드라마가 되기를 바란다.

 조정석 “’슬의생’ 송화와 러브라인 몰랐다… 시즌2 나도 궁금”

Q. ‘슬기로운 의사생활’을 사랑해준 팬들에게 한마디 해주신다면?

조정석 : 여러분들의 사랑과 관심은 저희를 더욱더 슬기롭게 만듭니다. (웃음) 더 많이 노력하고 준비해서 시즌 2에도 더욱 슬기로운 모습으로 인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많은 사랑과 애정 보내주신 모든 분께 다시 한번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감사합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잼엔터테인먼트, tvN]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