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668명| 완치 10,506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990,960명
싱글 대디 이태성, '미우새' 합류...'엉뚱+순수' 父子 일상 공개
Posted : 2020-04-05 11:18
싱글 대디 이태성, '미우새' 합류...'엉뚱+순수' 父子 일상 공개
‘미운 우리 새끼’에 배우 이태성 모자(母子)가 새롭게 합류했다.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 스튜디오에 등장한 이태성의 어머니는 처음 섭외 소식을 듣고 “우리 아들은 100점인데, 왜 ‘미우새’에서 연락이 왔는지 모르겠다”라며 의아했다고 밝혀 모두를 폭소케 했다.

그러나, 잠시 후 공개된 이태성의 일상을 지켜보던 어머니는 "미우새 맞다!”라며 돌변해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날, 최초의 ‘싱글 대디 미우새’로 등장한 이태성은 10살 아들과 함께 보내는 하루를 꾸밈없이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태성은 “아빠는 젊은이가 아니고, 아재다”라고 말하는 아들과 유치하게 말다툼을 벌이거나, 아들의 연애를 꼬치꼬치 캐묻는 등 철부지 아빠 모습으로 시선을 집중시켰다. 반면 아들을 세심하게 챙기는 친구 같은 아빠로도 매력을 뽐냈다.

이태성은 아들에게 점수를 따기 위해 비장의 무기까지 준비했다. 이를 지켜본 어머니들은 ‘미우새’ 최초로 아들에 손자까지, 탄식은 물론 ‘분노 2단 콤보’가 폭발했다는 후문이다.

엉뚱함과 순수함을 넘나드는 이태성 부자(父子)에게 무슨 일이 벌어졌을지는 5일 밤 9시 5분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서 확인할 수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SBS]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