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1,668명| 완치 10,506명| 사망 273명| 검사 누적 990,960명
'밥블레스유2' 측 "송은이→박나래 전원 음성 판정...2주 휴방" (공식)
Posted : 2020-03-29 18:51
'밥블레스유2' 측 "송은이→박나래 전원 음성 판정...2주 휴방" (공식)
올리브 '밥블레스유2’의 멤버들이 전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코로나19) 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밥블레스유2’ 측은 29일 “출연진 4명(송은이, 김숙, 박나래, 장도연)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고 있다”라고 알렸다.

이어 “‘밥블레스유’ 제작진의 경우 현재까지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일부 내일과 모레 결과를 알 수 있다”라며 “제작진 포함 접촉 의심자는 결과와 상관없이 자가격리 조치중이고, 계속 예의주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방송은 2주간 휴방예정이며 향후 추이를 지켜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28일, 최근 미국에 다녀온 '밥블레스유2'의 한 PD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사실이 알려졌다. 확진 소식이 알려진 이후 CJ ENM은 상암동 사옥 방역 및 폐쇄조치에 돌입했다. 해당 PD와 접촉한 제작진은 검사 및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다행히 '밥블레스유2' 출연진인 송은이, 김숙, 박나래, 장도연은 해당 PD와 동선이 겹치지 않았고 밀접 접촉도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만일을 대비해 출연진 모두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다음은 ‘밥블레스유2' 공식입장 전문]

‘밥블레스유’ 출연진 4명(송은이, 김숙, 박나래, 장도연) 모두 음성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밥블레스유’ 제작진의 경우 현재까지 음성판정을 받았으며, 일부 내일과 모레 결과를 알 수 있습니다. 제작진 포함 접촉 의심자는 결과와 상관없이 자가격리 조치중이고 계속 예의주시할 예정입니다. 방송은 2주간 휴방예정이며 향후 추이를 지켜볼 계획입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올리브]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