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156명| 완치 6,325명| 사망 177명| 검사 누적 455,032명
방탄소년단 팬들, 콘서트 취소 소식에 티켓 환불금으로 코로나19 기부
Posted : 2020-02-29 11:30
방탄소년단 팬들, 콘서트 취소 소식에 티켓 환불금으로 코로나19 기부

사진 = 빅히트 / 온라인 커뮤니티

방탄소년단의 서울 콘서트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취소되자 공연을 예매했던 팬들이 환불받은 금액을 기부하고 나섰다.

앞서 지난 28일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코로나19 확산으로 "4월 11, 12, 18, 19일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주 경기장에서 열 예정이던 'BTS 맵 오브 더 솔 투어-서울' 공연을 취소한다"고 알렸다. 빅히트 측은 "코로나19의 전 세계적인 확산으로 현재 4월 공연 시점의 감염병 확산 상황이 예측 불가능하고, 공연 인력과 장비 등 국가 간 이동의 불확실성도 높아지고 있다"라며 "20만 관람객과 아티스트의 건강과 안전을 고려하고, 만에 하나 공연일에 임박해 취소해야 할 경우 해외 관람객 및 공연 관련 업체, 스태프들의 피해가 커질 수 있어 불가피하게 공연 인정을 1개월여 앞둔 지금 시점에 취소를 결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방탄소년단 팬들은 갑작스러운 콘서트 취소로 아쉬움을 표하기도 했지만,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작은 힘을 보탠다는 취지로 콘서트 환불 금액을 기부하고 있다. 한 팬은 기부 인증 문자를 공유하며 "환불 금액 전액을 기부한다"라며 "내 가수, 팬들의 건강이 최우선이다. 아쉽지만 콘서트 취소는 마땅한 결정"이라고 말했다.

일부 팬들 사이에서 시작된 티켓 환불비 기부가 귀감이 되면서 기부 행렬이 확대되고 있다. 전국재해구호협회 관계자에 따르면 아미 팬 이름, 방탄소년단 멤버들 이름 등으로 28일 오후 3시까지 하루 동안 453건의 기부가 실행됐다고 했다. 이날 방탄소년단 팬들의 기부 행렬로 잠시 재해구호협회 서버가 접속이 안 되는 상황도 발생했다.

방탄소년단 팬들의 선한 기부 행렬은 많은 이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

YTN PLUS 이은비 기자
(eunbi@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