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9,478명| 완치 4,811명| 사망 144명| 검사 누적 376,961명
시청자 최초 참여 ‘책 읽어드립니다’ 삼국지 편,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Posted : 2020-02-26 14:10
  • 시청자 최초 참여 ‘책 읽어드립니다’ 삼국지 편,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_이미지
tvN ‘요즘 책방 : 책 읽어드립니다’ 삼국지 편이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지난 25일 방송된 tvN ‘요즘 책방 : 책 읽어드립니다’ 21회 '삼국지 편'은 닐슨코리아 전국 기준 3.5%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앞서 헨드릭 하멜의 ‘하멜표류기’를 다룬 18회가 2.5%로 최고 시청률이었으나 이날 방송은 이를 1% 차로 앞질렀다.

방송 최초로 시청자가 참여한 이 날 방송은 동양 고전 최고의 베스트셀러 '삼국지'를 주제로 '이상적인 리더상'에 대한 깊이 있는 대화를 나눴다. 제작진은 2만여 명의 신청자 중 선발을 통해 일부 시청자를 녹화 현장에 초대해 이들과 함께 호흡했다.

시청자 최초 참여 ‘책 읽어드립니다’ 삼국지 편,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시청자 최초 참여 ‘책 읽어드립니다’ 삼국지 편,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

시대에 맞는 리더상이 있다는데 중론을 모은 출연진들은 삼국지 속 등장인물인 '유비'와 '조조'를 두고 열띤 토론을 펼쳤다. 어떤 인물이 훌륭한 리더인지 갑론을박이 이어진 가운데 강독을 이끌어가는 설민석은 "관점은 시대에 따라 달라진다. 비겁하다고 평가받은 부분은 현실적이라고 볼 수 있고, 답답하다고 비난받는 면모는 의리 있는 모습으로 비칠 수 있다"라는 말로 정리해 이목을 끌었다.

오랫동안 많은 독서인들의 사랑을 받았지만, 여전히 시대를 뛰어넘고 주목받는 고전 '삼국지'에 얽힌 에피소드는 오는 3월 3일 저녁 8시 10분 ‘요즘 책방 : 책 읽어드립니다’ 삼국지 편 두 번째 이야기에서 이어진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tvN]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