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9,786명| 완치 5,408명| 사망 162명| 검사 누적 410,564명
‘하이바이,마마!’ 5년 만의 복귀 김태희 "엄마로서 공감…많이 울었다"
Posted : 2020-02-18 14:19
‘하이바이,마마!’ 5년 만의 복귀 김태희 "엄마로서 공감…많이 울었다"
5년 만에 시청자 곁으로 돌아온 배우 김태희가 복귀작으로 드라마 ‘하이바이,마마!’를 선택한 이유를 밝혔다.

18일 오후 2시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tvN 새 토일드라마 ‘하이바이,마마!’의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연출을 맡은 유제원 감독을 비롯해 배우 김태희, 이규형, 고보결 등 드라마의 주요 출연진이 행사에 참석했다.

이날 김태희는 “작년 가을쯤 작품을 처음 만났는데, 대본을 보다가 공감이 되어 많이 울었다”라며 “정말 좋은 메시지를 가진 좋은 작품을 함께 하며, 내가 느낀 깨달음이나 교훈들을 시청자와 함께 나누고 싶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어 “죽음과 귀신을 소재로 다룬 작품임에도 밝고 유쾌하고 따뜻하다. 시청자들이 공감하며 위로와 힐링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하이바이,마마!’는 사고로 가족의 곁을 떠나게 된 차유리(김태희)가 사별의 아픔을 딛고 새 인생을 시작한 남편 조강화(이규형)와 딸아이(조서우) 앞에 다시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다. ‘오 나의 귀신님’과 ‘내일 그대와’ 등으로 폭넓은 공감대를 샀던 유제원 감독과 ‘고백부부’로 사랑받았던 권혜주 작가가 뭉쳐 유쾌한 웃음 속에 진한 공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극중 김태희는 5년 전 아이(조서우)와 남편(조강화)만 남겨두고 세상을 마감한 엄마 귀신 차유리로 분한다. 차유리는 슬픈 사연과 달리 밝고 낙천적인 성격 덕에 귀신 세계에 완벽 적응한 캐릭터로 저승이 아닌 이승에서 49일 동안 심판을 받게 된다.

‘하이바이,마마!’는 오는 22일 밤 9시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 시청자들을 찾아온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제공 = tvN]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