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156명| 완치 6,325명| 사망 177명| 검사 누적 455,032명
'비스' 샘 해밍턴, 연예대상 수상 후 받은 아내 문자 공개하다 '눈물'
Posted : 2020-02-18 11:27
'비스' 샘 해밍턴, 연예대상 수상 후 받은 아내 문자 공개하다 '눈물'
샘 해밍턴이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KBS 연예대상 ‘대상’ 수상 비하인드를 공개한다.

18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값찐멋찐살찐 특집’으로 연예계 찐친, 샘해밍턴&손진영, 최필립&서동원&최성조가 출연해 ‘절친 케미’를 뽐낼 예정이다.

이날 방송에서 샘 해밍턴은 “대상 수상에 가장 큰 공을 세운 윌리엄&벤틀리는 이 상이 무슨 의미인지 전혀 모른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MC들이 아이들에게 대상 턱 쐈냐는 질문에 샘 해밍턴은 “매일 지갑이 열린다, 택배가 오면 아이들은 다 자기 건 줄 안다” 라며 귀여운 에피소드를 전했다.

또한, 그는 대상 직후 아내에게 받은 문자 내용을 공개하며 “단 한 문장이었지만 오랜 무명을 함께 한 아내에게 고마워서 울컥했다”며 오프닝부터 눈물을 쏟기도 했다.

한편, 최근 육아 노하우가 담긴 ‘샘 해밍턴의 하루 5분 아빠랜드’를 출간하기도 한 샘해밍턴은 돈 안 드는 놀이법을 소개하기도. 시범을 보여달라는 김숙과 박나래의 말에 자신만만하게 나선 샘 해밍턴은 어린아이로 빙의한 천방지축 ‘비스 쌍둥이’의 엄청난 에너지에 진땀을 흘리기도 했다.

특히, 김숙과 박나래를 태워 이불 썰매놀이를 하려던 중 꼼짝도 앉는 쌍둥이의 무게에 당황을 하며 “우리 애들을 태우면 쌩쌩 나간다”라고 밝혀 현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기도.

윌벤저스 아빠, 샘 해밍턴의 진땀 나는 육아 현장은 2월 18일 오후 8시 30분, ‘비디오스타’에서 확인 할 수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MBC에브리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