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2,022명| 완치 26명| 사망 13명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커플 위기...굳은 표정으로 재회
Posted : 2020-02-15 14:36
'사랑의 불시착' 현빈·손예진 커플 위기...굳은 표정으로 재회
'사랑의 불시착' 현빈과 손예진이 위태로운 상황에서 서로를 마주하며 긴장감을 더한다.

15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극본 박지은, 연출 이정효, 제작 문화창고 스튜디오드래곤)에서는 조철강(오만석)과의 맞대결로 또 한 번의 위기를 겪은 리정혁(현빈)과 윤세리(손예진)가 평소와는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 이목을 집중시킨다.

앞서 윤세리는 조철강의 총구 앞에 놓인 리정혁을 구하려다 총상을 입고 쓰러졌다. 한동안 의식을 잃고 깨어나지 못한 윤세리는 정신이 들자마자 리정혁과 재회, 눈물로 진심을 나누며 희생도 마다하지 않는 뜨거운 사랑을 확인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평소와 달리 얼어붙은 분위기 속에 서로를 바라보는 둘리 커플의 모습이 담겨 뜻밖의 긴장감을 자아낸다. 비장한 눈빛을 한 리정혁과, 수척해진 얼굴로 그를 쳐다보는 윤세리의 표정이 교차되며 왠지 모를 위태로움마저 느껴진다.

특히 리정혁은 지난 14회 말미에서 담판을 짓기 위해 조철강을 찾아갔다가 국정원에 포위돼 궁지에 몰렸던 상황. 그가 굳은 표정으로 윤세리 앞에 앉아있게 된 사연은 무엇인지, 조철강과의 오랜 갈등이 비로소 끝을 맺게 되었는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YTN Star 반서연 기자 (uiopkl22@ytnplus.co.kr)
[사진제공 = tvN]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