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확진 10,384명| 완치 6,776명| 사망 200명| 검사 누적 486,003명
[단독] '사랑의 불시착', 6개월 촬영 대장정 금주 종료…13일 종방연
Posted : 2020-02-10 17:41
[단독] '사랑의 불시착', 6개월 촬영 대장정 금주 종료…13일 종방연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이 이번 주 마지막 촬영을 하고 오는 13일 종방연을 갖는다.

10일 YTN Star 취재 결과, tvN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이 이번 주 모든 촬영을 종료한다. ‘사랑의 불시착’은 오는 16일, 16회로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지만 빠듯한 촬영 일정으로 인해 방송 막바지까지 촬영을 하게 됐다.

마지막 방송 사흘 전인 13일에는 서울 모처에서 드라마 종방연이 진행된다. 이 자리에서 '사랑의 불시착' 출연진과 제작진은 서로 그간의 노고를 치하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이로써 지난해 8월 국내외를 오가며 첫 촬영을 시작한 ‘사랑의 불시착’은 6개월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게 됐다.

[단독] '사랑의 불시착', 6개월 촬영 대장정 금주 종료…13일 종방연


[단독] '사랑의 불시착', 6개월 촬영 대장정 금주 종료…13일 종방연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높은 시청률만큼이나 잦은 휴방과 촬영 강행군으로 시청자의 걱정을 사기도 했다.

지난 1월 4일과 5일을 비롯해 설 연휴 기간인 25일과 26일까지 총 4회 분량을 휴방한 바 있다. 4일과 5일 휴방 당시 제작진은 “추운 겨울 배우와 스태프들이 더욱 안전하고 건강하게 촬영할 수 있는 제작 현장을 확보하기 위한 조치”라고 밝힌 바 있다. 그러나 지난달 27일에는 배우 손예진이 피로 누적으로 휴일에 응급실을 찾아 진료를 받은 사실이 알려지며 빡빡한 촬영 일정에 대한 우려의 목소리가 나오기도 했다.

한편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의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첫 방송 이후 연속해서 최고 시청률 경신했으며 지난 9일 방송된 14회가 17.7%(닐슨코리아 전국 기준)를 기록하며 인기몰이를 이어가고 있다.

YTN Star 김성현 기자 (jamkim@ytnplus.co.kr)
[사진 제공 = tvN ‘사랑의 불시착', OSEN]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