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래퍼 우원재 "설날 취업·결혼 압박 주지 마시고 사랑 주세요"(인터뷰)
LIVE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래퍼 우원재 "설날 취업·결혼 압박 주지 마시고 사랑 주세요"(인터뷰)

2020년 01월 26일 08시 00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래퍼 우원재 "설날 취업·결혼 압박 주지 마시고 사랑 주세요"(인터뷰)
래퍼 우원재가 설을 맞아 새해 인사와 함께 당부의 말을 전했다.

최근 라디오 DJ 인터뷰를 통해 YTN Star와 만난 우원재는 "설날은 가족과 함께 하는 뜻깊은 시간인데 친척들 만나기 두렵다는 청취자들이 꽤 많다"며 "어른들께서는 취업, 결혼 왜 안 하냐 묻지 마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신을 통해 한껏 개성을 드러내고 있는 우원재는 "문신 왜 했냐는 타박도 하지 않으시면 좋겠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자기 앞날은) 본인이 가장 잘 안다"며 "너무 압박 마시고 사랑을 주시면 좋을 것"이라고 당부했다.

우원재가 이끄는 SBS 파워FM '우원재의 Music High(뮤직하이)'는 매일 밤11시부터 새벽1시까지 청취자들을 찾는다.

그는 "저희 라디오는 편안하게 듣기 좋다"며 "그래서 '오늘 기분이 별로 안 좋았다' 하는 분들에게도 추천한다. 언제나 찾아오셔서 함께 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우원재는 지난 2017년 엠넷의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 6'에 출전해 3위에 오르며 대중에게 매력있는 캐릭터를 각인시킨 래퍼다.

YTN Star 공영주 기자 (gj92@ytnplus.co.kr)
[사진 = 우원재 인스타그램]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