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옥주현, 조여정·송혜교와 아름다운 우정..."18살로 돌아갔다"
LIVE

실시간 주요뉴스

방송

옥주현, 조여정·송혜교와 아름다운 우정..."18살로 돌아갔다"

2019년 12월 04일 10시 48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옥주현, 조여정·송혜교와 아름다운 우정..."18살로 돌아갔다"
연예계 소문난 절친인 옥주현, 송혜교, 조여정이 한자리에 모였다.

옥주현은 3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우리가 처음 만났던 18, 19살. 그때로 돌아가 차근히 꺼내 놓은 보물 같은 이야기는 몇 날을 계속 생각하며 마음을 따뜻하게 했어. 고맙다 친구들”이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함께 공개한 사진에는 테이블을 사이에 두고 대화를 나누고 있는 조여정과 송혜교의 모습이 담겨있다. 오랜 시간 일과 우정을 흔들림 없이 지켜오고 있는 세 사람의 만남이 훈훈하다.

한편, 옥주현은 현재 뮤지컬 ‘레베카’에 출연 중이다. 조여정은 4일 첫 방송되는 KBS2 수목드라마 ‘99억의 여자’에 배우 김강우, 정웅인과 함께 주연으로 나선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캡쳐 = 옥주현 인스타그램]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