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해투4' 서현진, 만삭 투혼 "지금 녹화 중 애 낳을지도"
Posted : 2019-11-07 10:15
'해투4' 서현진, 만삭 투혼 "지금 녹화 중 애 낳을지도"
'해피투게더4'에서 프리랜서 방송인들의 욕망이 드러난다.

7일 밤 11시 10분 방송하는 KBS 2TV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는 아나운서 출신 프리랜서 조우종, 이지애, 서현진, 김일중, 신예지와 스페셜 MC 장도연이 출연한다. 안정적인 방송국을 나와 정글 같은 프리랜서 세계를 살아가고 있는 이들의 생존형 입담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한다.

특히 11월 중에 출산을 앞둔 서현진의 상황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출산 예정일을 한 달도 채 남겨놓지 않은 상태에서 녹화에 참석한 서현진은 "오늘 녹화를 하다가 애를 낳으러 갈 수도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듣던 이지애는 "욕망이 생겼구나"라고 감탄해 큰 웃음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그러나 이지애 역시 서현진 못지않은 욕망 덩어리로 판명이 났다. 앞서 둘째 출산 50일 만에 방송에 복귀했기 때문. 심지어 이지애가 방송을 위해 임신과 출산 일정까지 조정했다는 증언까지 나오며 모두를 놀라게 했다.

조우종, 이지애의 성대모사부터 기상캐스터 출신 신예지의 '해투4' 기상 특보까지. 그 어디서도 볼 수 없었던 이들의 개인기가 현장을 큰 웃음으로 물들였다는 전언이다.

YTN Star 공영주 기자(gj92@ytnplus.co.kr)
[사진제공 = KBS 2TV]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