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힐링 되셨길"...염정아·윤세아·박소담 '삼시세끼 산촌편' 종영 소감
Posted : 2019-10-18 09:49
"힐링 되셨길"...염정아·윤세아·박소담 '삼시세끼 산촌편' 종영 소감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의 ‘삼시세끼 산촌편’ 종영을 앞두고 소감을 전했다.

18일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공식 SNS에는 일명 '염세담'으로 불리는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의 다정한 모습이 담긴 인증 사진이 게재됐다.

염정아와 박소담은 “푸르른 강원도 정선에서 좋아하는 사람들과 같이 있는 것만으로도 매일 벅차오르고 설렜다. 서툴지만 노력했던 염세담과 함께 했던 소중한 게스트들, 제작진 그리고 지켜봐 주신 시청자분들도 힐링하는 시간이 되셨기를 바란다. 함께해 주셔서 감사했고, 달콤한 꿈처럼 행복한 추억으로 평생 기억하겠다”며 감사한 마음을 담은 종영 소감을 전했다.

‘삼시세끼 산촌편’에서 염정아는 든든한 맏언니이자 염대장으로 매회 반전 예능감을 선보여 다채로운 별명과 수식어를 만들어내며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박소담은 귀여운 막내이자 힘소담으로 활약, 적재적소 센스만점으로 염정아, 윤세아와 찰떡 호흡을 자랑해 색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그간 작품 속에서 보여준 캐릭터 이미지와 달리 친근하고 털털한 매력으로 ‘삼시세끼 산촌편’에 빠져들게 만들어준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 이들의 다음 행보 역시 기다려진다.

한편 tvN ‘삼시세끼 산촌편’ 염세담의 마지막 이야기는 18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아티스트컴퍼니]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