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SM 측 "故 설리 유가족 뜻…15·16일 팬 조문 장소 마련" (공식)
Posted : 2019-10-15 14:19
SM 측 "故 설리 유가족 뜻…15·16일 팬 조문 장소 마련" (공식)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가 가수 겸 배우 설리의 팬들을 위한 별도의 조문 장소를 마련했다.

SM 측은 15일 공식 SNS를 통해 "설리가 우리의 곁을 떠났다. 팬 여러분께 갑작스럽게 비보를 전하게 되어 애통한 마음"이라며 "유가족분들의 뜻에 따라 늘 아낌없는 응원과 지지를 보내주신 팬 여러분들이 따뜻한 인사를 설리에게 보내주실 수 있도록 별도의 조문 장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신촌세브란스 병원 장례식장 7호(지하 1층)에서 15일 오후 4시부터 오후 9시까지, 16일 낮12시부터 오후 9시까지 팬들의 조문이 가능하다. 소속사 측은 “다시 한번 깊은 애도의 마음을 표한다”며 설리를 향한 애도를 표했다.

한편 설리는 지난 14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설리가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유서는 발견되지 않았으나 자필 메모가 담긴 다이어리가 발견됐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제공 = 오센]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