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래원·공효진 '가장 보통의 연애' 120만 돌파...2019 로맨스 흥행 1위
Posted : 2019-10-09 11:16
김래원·공효진 '가장 보통의 연애' 120만 돌파...2019 로맨스 흥행 1위
영화 '가장 보통의 연애'(김한결 감독)가 누적 관객수 128만 8,983명을 기록, 2019년 로맨스 최고 흥행작으로 등극했다.

'가장 보통의 연애'는 전 여친에 상처받은 '재훈'(김래원)과 전 남친에 뒤통수 맞은 '선영'(공효진), 이제 막 이별한 두 남녀의 솔직하고 거침없는 현실 로맨스를 그린 작품.

남녀노소 관객들의 폭발적인 공감을 얻으며 개봉 2주차에도 흥행 질주를 이어가고 있는 '가장 보통의 연애'가 8일 누적 관객수 128만 8,983명(영진위)을 기록, 개봉 7일만에 올 여름 레트로 감성 멜로 열풍을 일으킨 '유열의 음악앨범'의 124만 5,252명을 넘어서며 2019년 로맨스 영화 최고 스코어 경신, 올해 로맨스 최고 흥행작으로 등극했다.

개봉과 함께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하며 개봉 5일째 100만 관객을 돌파, 개봉 7일째 올해 로맨스 최고 흥행작에 등극한 '가장 보통의 연애'는 관객들의 입소문에 힘입어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어 앞으로 이뤄낼 흥행 행보에 귀추가 더욱 주목된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주)NEW]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