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사풀인풀' 조윤희, 재벌가 입성 좌절될 위기에 '오열'
Posted : 2019-10-07 11:00
 '사풀인풀' 조윤희, 재벌가 입성 좌절될 위기에 '오열'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조윤희가 오민석의 청혼을 받고도 재벌가 입성의 꿈이 좌절될 위기에 처해 눈물을 흘렸다.

지난 6일 방송한 KBS 2TV 주말드라마 ‘사랑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이하 ‘사풀인풀’)에서 김설아(조윤희)는 도진우(오민석)에게 청혼을 받았지만, 두 집안의 악연을 알고 김청아(설인아)와의 갈등을 폭발시켰다.

앞서 김설아는 재벌과의 결혼은 어렵다는 커플 매니저의 말에 속상함을 감추지 못했다. 재벌가 입성을 목표로 누구보다 열심히 살았지만 가난한 집안의 그늘에서 벗어날 수 없다는 사실을 깨닫게 된 것.

그런 가운데 김설아는 도진우에게 청혼을 받으며 자신의 꿈에 한걸음 다가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커플 매니저의 소개로 나간 맞선자리가 사실은 도진우가 마련한 자리였다는 것을 알게 된 김설아의 당황한 모습은 평소 그녀의 당당한 모습과는 다른 매력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맞선 자리에 나타난 도진우를 폭력적인 남자라고 오해한 김설아는 “저는요, 절대로 맞고만 있지 않을 거예요”라며 엉뚱한 말로 웃음을 선사했다. 거침없는 김설아의 모습에 도진우 역시 자신의 정체를 밝히며 “나랑 결혼합시다. 어차피 사람보고 하는거 아니라면서요”라며 거침없이 청혼을 건넸다.

하지만 김설아가 오랜 세월 꿈꾸던 재벌가 취집에 성공했다는 생각에 기뻐하던 것도 잠시 집 앞에서 마주한 동생 김청아로 인해 분노에 빠졌다. 김청아가 도진우의 사촌 동생인 구준겸의 죽음과 얽혀있어 두 사람의 결혼이 순탄치 않을 것이라는 사실을 깨닫게 된 것. 뿐만 아니라 홍화영(박해미) 역시 김설아와의 악연을 알게되자 도진우에게 절대 반대를 외치며 두 사람의 결혼을 반대해 긴장감을 높였다.

도진우와의 결혼이 눈 앞에서 좌절될 위기에 처하자 김설아는 그동안의 설움을 폭발시키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지긋지긋한 가난에서 벗어나고 싶었지만 동생과 엄마의 거짓말로 인해 오랜 시간 노력한 자신의 꿈이 무너지게 되었다는 생각에 결국 부모님을 향해 울분을 터트린 그녀의 눈물은 보는 이들의 마음까지 안타깝게 만들었다.

한편, 방송 말미에서는 구준휘(김재영)가 동생의 죽음이 사고가 아니었다는 사실을 알게돼 긴장감을 높였다. 구준겸이 죽은 지 1년 후, 군대를 제대한 뒤 복학한 구준휘가 동생의 편지를 뒤늦게 읽게 된 것. 동생이 왜 죽어야 했는지 진실을 알고 있는 사람이 있다는 사실을 깨달은 구준휘의 모습에 김청아의 비밀이 또 한 번 위기를 맞이하며 안방극장의 궁금증이 더욱 높아지고 있다.

김설아가 도진우와의 결혼에 성공할 수 있을지, 김청아가 자신의 거짓말을 알게 된 구준휘와 어떤 사연으로 엮이게 될 것인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또 이들이 각자의 '자아찾기'를 어떤 식으로 풀어나갈지에 기대가 모아진다.

YTN Star 공영주 기자(gj920@ytnplus.co.kr)
[사진제공 = KBS 2TV]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