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김수미, '99억의 여자' 출연... '사채시장 전설'로 돌아온다(공식)
Posted : 2019-09-16 09:16
김수미, '99억의 여자' 출연... '사채시장 전설'로 돌아온다(공식)
중견배우 김수미가 KBS 2TV 새 수목 드라마 ‘99억의 여자’로 돌아온다.

‘99억의 여자’는 우연히 현금 99억을 손에 쥔 여자가 세상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이다. 앞서 배우 조여정, 김강우가 주연을 맡아 화제를 모았다.

김수미는 극중 정서연(조여정)에게 돈세탁과 자금관리를 가르치는 스승이자 멘토 역할을 하는 명동 사채시장의 전설 장금자 역을 맡았다.

지난 2017년 드라마 ‘밥상차리는 남자’ 이후 오랜만에 드라마로 돌아오는 김수미는 맡는 배역마다 그만의 아우라로 독특한 캐릭터를 만들어 온 배우다. 또 ‘수미네 반찬’, ‘해피가 돌아왔다’, ’최고의 한방’ 등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폭넓은 사랑을 받고 있어 이번 드라마 캐스팅 소식이 더욱 반갑다.

더불어 ‘99억의 여자’는 ‘화랑’, ‘오마이 금비’, ‘장영실’ 등을 통해 깊이 있는 연출을 보여준 김영조 PD와 ‘개와 늑대의 시간’, ‘닥터진’, ‘불야성’ 등 탄탄한 스토리구조와 파워풀한 캐릭터들로 정평이 난 한지훈 작가가 호흡을 맞춰 더욱 기대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드라마는 오는 11월에 방송될 예정이다.


YTN Star 공영주 기자(gj920@ytnplus.co.kr)
[사진제공 = 나팔꽃 F&B]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