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전참시' 송가인, '1일' 된 매니저와 일상 공개…친자매 케미 예고
Posted : 2019-09-13 11:18
'전참시' 송가인, '1일' 된 매니저와 일상 공개…친자매 케미 예고
가수 송가인이 '1일' 된 매니저와의 일상을 공개한다. 송가인과 매니저는 함께 일한 지 하루밖에 안 됐음에도 불구하고 친자매처럼 오손도손한 케미를 예고하고 있어 기대를 모은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MBC 예능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송가인과 매니저의 일상이 최초 공개된다. 이제껏 스튜디오에서 다른 이들의 일상을 참견했던 그가 마침내 매니저와의 일상을 공개하게 된 것.

무엇보다 송가인과 매니저가 함께 일하게 된 지 단 하루밖에 안 됐다고 전해져 이목을 집중시킨다. "가인 언니 매니저를 맡은 지 1일째입니다"라고 밝힌 매니저는 과거 송가인 덕분에 치아 치료를 받은 사연을 공개, 무한 '송가인 바라기'의 면모를 보였다고 전해져 두 사람의 케미에 대한 기대를 모은다.

이 가운데 팬과 스태프를 향한 사랑이 샘솟는 송가인의 모습이 공개돼 눈길을 끈다. 시상식에 참석한 그녀는 팬이 선물한 구두와 매니저가 골라준 귀걸이를 장착하고 무대에 올랐고, 그 결과 '트로트 신인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해 관심을 모은다.

이후 송가인은 수상을 축하하는 팬들과 살갑게 인사를 나누고 진심으로 고마움을 표했다고. 뿐만 아니라 그녀는 스태프들과 수상 기념 회식 자리에서 "언니가 쏠게~ 많이 먹소~"라며 스태프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고 해 이들의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노래 실력은 물론 팬 사랑, 스태프 사랑도 으뜸인 송가인의 일상은 오는 14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출처 = MBC '전지적 참견 시점']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