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단독] 윤상현, 윤종신 떠난 '라스' 첫 스페셜MC...임창정·김대희 게스트
Posted : 2019-09-11 10:20
[단독] 윤상현, 윤종신 떠난 '라스' 첫 스페셜MC...임창정·김대희 게스트
배우 윤상현이 윤종신이 떠난 '라디오스타'의 쓸쓸함을 달랜다.

11일 방송가에 따르면 윤상현이 이날 진행되는 MBC '라디오스타'에 스페셜 MC로 나선다.

'라디오스타'는 최근 안영미가 차태현의 후임으로 합류한데 이어, 윤종신이 음악 활동을 위해 12년만에 하차하는 등 변화를 겪고 있다. 제작진은 당분간 스페셜 MC 체제를 유지하며 윤종신의 후임을 물색할 계획이다.

이 가운데 첫 타자로 윤상현이 먼저 스튜디오를 찾는다. 윤상현은 재치 있는 예능감각으로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도 눈에 띄는 활약을 펼쳐 왔다. 결혼 후 아내 메이비와 리얼리티 예능 프로그램에 고정 출연하며 시청자에게 더욱 친근하게 다가가고 있다.

[단독] 윤상현, 윤종신 떠난 '라스' 첫 스페셜MC...임창정·김대희 게스트

그런 윤상현이 토크쇼인 '라디오스타' 진행석에는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또 김국진, 김구라, 안영미와 호흡은 어떨지 궁금해진다.

이날 방송에서는 또 가수 임창정과 승국이, 코미디언 김대희과 김지민이 게스트로 함께 한다. 녹화분은 오는 18일 방송 예정이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MBC '라디오스타']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