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TN

경찰, '전 여친 노출사진 유출' 인디밴드 드러머 수사
LIVE

실시간 주요뉴스

가요

경찰, '전 여친 노출사진 유출' 인디밴드 드러머 수사

2019년 09월 10일 11시 04분 댓글
글자크기 조정하기
경찰, '전 여친 노출사진 유출' 인디밴드 드러머 수사
국내 한 인디밴드의 드러머가 전 여자친구의 신체 사진 등을 유출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10일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위찬(카메라 등 이용 촬영) 혐의로 최근 고소된 이모씨를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해 3월 전 여자친구의 신체 사진, 메신저에서 전 여자친구와 나눈 성적 대화 내용을 제3자를 통해 카카오톡 단체대화방에 유출한 혐의를 받는다. 또 이씨는 전 여자친구와의 성관계 영상 유출 혐의도 안고 있다.

경찰은 지난달 말, 지난 4일 A씨와 전 여자친구를 각각 불러 조사했으며 성폭력 처벌 특별법 위반과 명예훼손 여부를 중점적으로 확인하고 있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