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임시완, 4년 만의 팬미팅 성료…만능 엔터테이너 매력 발산
Posted : 2019-09-09 15:44
임시완, 4년 만의 팬미팅 성료…만능 엔터테이너 매력 발산
배우 임시완이 팬미팅을 성황리에 마쳤다.

지난 8일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2019 임시완 팬미팅 ~ Close to You: 더 가까이 ~'는 팬들의 열화와 같은 성원 속에 성료됐다. 이번 팬미팅은 약 4년 만에 팬들을 만나는 자리로 기대를 모았다.

임시완은 이번 팬미팅에서 배우와 가수, 만능 엔터테이너로서의 면모를 톡톡히 보여주며 다채로운 매력으로 무대를 채워나갔다. 토크 코너를 준비해 팬들이 그동안 궁금해했던 것들에 대해 솔직담백하게 답하기도 했다.

모두가 궁금해하던 임시완의 일상과 지금까지 함께했던 작품 이야기 그리고 '보기에 편안한 배우가 되고 싶다'던 앞으로의 바람까지, 임시완과 팬이 한층 더 가까워질 수 있는 의미 있는 시간으로 가득했다.

윤종우 역을 통해 섬세한 연기로 극찬 받고 있는 OCN '타인은 지옥이다'의 장면을 연기하는 것은 물론, 많은 사랑을 받았던 화보 속 포즈까지재연하는 등 MC의 즉흥적인 요청에도 적극 응하며 매력을 발산했다.

이번 팬미팅에서는 팬들을 위한 곡 '째깍째깍'의 첫 라이브를 공개해 더욱 큰 의미를 더했다. 드라마 '미생' OST '그래도 그래서', '왕은 사랑한다' OST '내 마음은'과 같이 애절한 감성이 물씬 느껴지는 발라드도 선사했다.

또한 모두를 놀라게 했던 깜짝 무대 ZE:A 댄스 메들리 속 화려한 퍼포먼스와 유려한 무대 매너가 더해져 팬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또 현장 이벤트에 참여한 팬에게 전화를 걸어 노래를 불러주는 특급 이벤트까지 펼쳤다.

임시완은 "바쁜 일정 속에서도 좋은 모습으로 여러분을 만나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 저역시도 너무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고, 앞으로도 팬분들과 좋은 시간을 자주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임시완은 OCN 시네마틱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 이후 영화 '1947보스톤' 촬영을 이어갈 예정이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출처 = 플럼액터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