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한재림 감독 돌아온다...송강호·이병헌 '비상선언' 출연 확정
Posted : 2019-08-29 10:02
한재림 감독 돌아온다...송강호·이병헌 '비상선언' 출연 확정
영화 '비상선언'(감독 한재림, 제작 우주필름)에 배우 송강호와 이병헌이 출연을 확정했다.

비상선언이란 항공기가 재난 상황에 직면했을 때 기장의 판단에 의해 더 이상 정상적인 운항이 불가능하여 무조건적인 착륙을 선언하는 비상사태임을 뜻하는 항공용어.

항공 재난을 소재로 한 '비상선언'은 긴장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와 등장인물들의 다채로운 캐릭터가 돋보이는 본격 항공 재난 드라마. 송강호, 이병헌이 출연을 확정하고 본격적인 제작 준비에 들어갔다.

연출을 맡은 한재림 감독은 2005년 '연예의 목적'으로 대종상 신인감독상과 청룡영화제 각본상을 휩쓸며, 연출 데뷔와 동시에 영화계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후 '우아한 세계'로 누와르의 새 지평을 열며 청룡영화제 최우수작품상을 수상했고, '관상'에서는 적재적소의 풍자와 감각적인 연출로, '더킹'을 통해서는 다양한 방식의 촬영 기법 도입과 깊은 메시지가 있는 통쾌한 스토리로 '최고의 스토리텔러'라는 호칭을 얻었다.

작품마다 탄탄한 작품성은 물론, 작품에 대중성과 흥행성을 동시에 녹여내는 탁월한 연출력으로 영화계 관계자와 관객들의 호평을 받아 왔다.

지난 5월 개봉한 '기생충'으로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과 네 번째 천만 작품의 기록을 세운 송강호와 할리우드 진출뿐 아니라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오가며 장르에 국한되지 않은 명연기를 선보이고 있는 이병헌의 만남은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송강호와 이병헌의 만남은 '공동경비구역 JSA'(2000) '좋은 놈, 나쁜 놈, 이상한 놈'(2008) '밀정'(2016) 이후 네 번째 호흡으로 신선한 소재와 한재림 감독에 대한 신뢰로 출연이 성사됐다.

'비상선언'은 올해 프리프로덕션을 마치고 내년 상반기 크랭크인 예정이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호두앤유엔터테인먼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