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불청' 여성 출연자들 설레게 한 마성의 훈남 새친구 등장
'불청' 여성 출연자들 설레게 한 마성의 훈남 새친구 등장
Posted : 2019-06-25 15:36
‘불타는 청춘’에서는 여성 출연자들을 설레게 한 마성의 훈남 새 친구가 공개된다.

25일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전라남도 순천으로 여름 여행을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진다. 이번 청춘들의 만남 집결지인 ‘순천 드라마 세트장’은 1960년대부터 1980년대의 모습을 그대로 재현해 놓아 마치 추억 속 여행을 떠나는 기분을 더했다.

청춘들도 이에 걸맞게 본인의 첫 데이트 복장을 하고 등장했다. 마치 타임슬립을 한 듯한 청춘들은 추억의 극장부터 고고장, 뽑기방까지 즐기면서 과거 본인의 미팅 경험담을 풀어놓아 모두를 설레게 했다. 또한 청춘들은 촬영 당일날에 생일을 맞은 부용X민용에게 특별한 선물을 준비해 용브라더스를 감동케 했다.

한편, 제작진은 새 친구 힌트로 미녀 배우 ‘샤를리즈 테론’을 제시해 새 친구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이번 새 친구 픽업 조로는 보니허니 본승X경헌이 뽑혔는데, 여행 이후 처음 새 친구 픽업 조로 떠나는 경헌은 새 친구 마중에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못했다.

순천의 명소 낙안읍성에서 청춘들을 기다리고 있던 새 친구는 16년 만에 방송 나들이에도 불구하고 프로다운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새 친구는 과거 본승과의 특별한 인연은 물론 글로벌 황금 인맥을 공개할 예정이어서 주목된다.

청춘들이 연신 ‘눈이 아름답다’고 극찬한 새 친구는 25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불타는 청춘'에서 확인할 수 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SBS]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