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그땐 55kg, 지금은 48kg"... 김신영 '비키니 자태' 화제
"그땐 55kg, 지금은 48kg"... 김신영 '비키니 자태' 화제
Posted : 2019-06-25 09:43
개그우먼 김신영이 자신의 비키니 입은 모습이 담긴 영상을 언급하며, 스스로 몸무게를 공개했다.

김신영은 24일 방송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최근 비키니 동영상으로 화제가 된 것에 대해 “내 골반이 그렇게 작은지 처음 알았다”고 말했다. 이어 “아쉬운 건, 그때는 55kg였고 지금은 48kg다. 골반은 조금 더 작아졌지만 크게 달라진 건 없다. 애니메이션 ‘인크레더블’ 몸매”라고 설명했다.

"그땐 55kg, 지금은 48kg"... 김신영 '비키니 자태' 화제

김신영의 비키니가 공개된 것은, 앞서 지난 18일 방송한 JTBC2 ‘판벌려-이번 판은 한복판’에서다. 이날 개인기를 선보이는 김신영의 휴대폰 영상이 전파를 탄 것. 해당 영상에서 김신영은 비키니 수영복을 입은 채 우스꽝스러운 도움닫기를 선보였다. 이후 김신영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는 등 이슈가 됐다.

김신영은 2003년 SBS 개그콘테스트 '단무지 브라더스'를 통해 데뷔했다. 백상예술대상 방송부문 예능상, SBS 방송연예대상 코미디인기상, MBC 방송연예대상 쇼 버라이어티 부문 여자 우수상 등을 수상하며 타고난 예능감을 발휘하고 있다.

YTN Star 공영주 기자(gj920@ytnplus.co.kr)
[사진= 김신영 인스타그램, JTBC '판벌려 - 이번 판은 한복판' 방송 캡처]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