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라디오쇼' 전소미 "지금 수입? 부모님 좋은 신발 사드릴 정도"
Posted : 2019-06-24 18:03
'라디오쇼' 전소미 "지금 수입? 부모님 좋은 신발 사드릴 정도"
가수 전소미가 솔로 데뷔 후 자신의 수입을 밝혔다.

24일 방송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이하 '라디오쇼')에는 전소미가 브라운아이드걸스 제아와 함께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전소미는 '라디오쇼' 공식 질문인 '수입'에 대해 솔직하게 답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광고를 조금 찍어서 수입이 있는 상태다. 부모님께 좋은 신발 하나 사드릴 정도"라고 답했다.

이어 "광고를 찍기 전에는 스케줄 갈 때 엄마가 '잘 다녀와'라고 하셨다. 그런데 지금은 '잘 다녀와 우리 딸'이라고 하신다. 아빠도 조금 더 스윗해졌다"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DJ 박명수는 전소미와 제아에게 서로에 대한 평을 해달라고 요청했다. 전소미는 "언니 첫 인상은 조금 무서웠다. 그런데 항상 제아 언니랑 레슨을 하다가, 끝날 무렵 언니가 우는 거 보고 특별히 저를 조금 더 챙겨주신 것 같아 고마웠다"고 전했다.

이에 제아는 "소미 양에게 미안한데 자꾸 외국어로 이야기하더라. 그래서 영어로 말을 했는데 한국어로 이야기하더라"라며 과거를 회상했다.

한편, 전소미는 지난 13일 'BIRTHDAY'를 발매하며 솔로로 데뷔해 활발하게 활동 중이다. 앞서 Mnet 아이돌 오디션 프로그램인 '프로듀스101'을 거쳐, 그룹 아이오아이(I.O.I)를 통해 가요계에 데뷔한 바 있다.


YTN Star 공영주 기자(gj920@ytnplus.co.kr)
[사진캡처 = KBS '박명수의 라디오쇼' 보이는 라디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