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태연 "우울증 약물치료 중, 조금 아팠다…걱정 끼쳐 미안"
태연 "우울증 약물치료 중, 조금 아팠다…걱정 끼쳐 미안"
Posted : 2019-06-17 10:02
그룹 소녀시대 출신 태연이 우울증을 고백했다.

태연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네티즌 질문에 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1350만 명이 넘는 팔로워를 보유 중인 태연은 지난 1일 이후로 특별한 게시물 업로드를 하지 않다가 오랜만에 팬들과 소통에 나섰다.

먼저 태연은 "잘 지냈냐"며 근황을 묻는 말에 "아뇨"라고 답했다. SNS 활동과 유튜브 채널 업로드에 대해 묻는 팬에겐 "무기한 연기. 그동안 조금 아팠다. 자제했던 이유를 이해해달라"고 말했다.

"조울증이냐. ㅉㅉ"라는 비꼬는 질문에도 답했다. 태연은 "아뇨. 우울증으로 고생하고 있습니다. 약물치료 열심히 하고 있고 나으려고 노력하고 있습니다. 조울증이든 우울증이든 쯧쯧거리면서 누구 말처럼 아니꼽게 바라보지 말아 주세요. 다들 아픈 환자들입니다"라고 호소했다.

그러면서 태연은 팬들의 응원에 "정말 위로가 돼요. 그래서 대화도 하는 거고 소통하면서 의지 많이 해요. 고마워요"라며 "힘 좀 내야 할 것 같아서 여러분에게 말 걸었어요. 덕분에 좋은 영향 많이 받아가요. 나 괜찮을 거예요. 걱정 끼쳐 미안하고 이 또한 서로 더 알아가는 과정 중 하나라고 생각해요"라고 전했다.

태연은 최근 후쿠오카, 오사카, 나고야, 도쿄 등 4개 도시에서 총 7회에 걸쳐 개최된 첫 일본 투어 'TAEYEON JAPAN TOUR 2019 ~Signal~'(태연 재팬 투어 2019 ~시그널~)를 성황리에 마쳤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제공 = SM엔터테인먼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