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이정재, 황정민과 6년만에 재회할까..."'다만 악' 검토중" (공식입장)
Posted : 2019-05-20 09:49
이정재, 황정민과 6년만에 재회할까..."'다만 악' 검토중" (공식입장)
배우 이정재가 황정민과 '신세계' 이후 6년만에 스크린으로 재회할까?

20일 이정재 소속사 아티스트 컴퍼니 관계자는 YTN star에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출연을 제안받고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마지막 청부 살인 의뢰로 자신이 지키려 했던 모든 것을 잃을 위기에 처한 남자의 처절한 사투를 그린 액션 영화. '추격자', '황해', '내가 살인범이다' 각색에 참여하고 '오피스'로 칸국제영화제에 초청됐던 홍원찬 감독의 신작이다.

현재 황정민과 박정민이 출연을 조율 중이다. 두 배우의 소속사 샘컴퍼니 측도 이번 작품과 관련 "출연을 긍정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이들의 캐스팅이 확정될 경우, 이정재와 황정민은 '신세계' 이후 6년만에 스크린으로 다시 만나게 된다.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는 주요 캐스팅 작업을 마무리한 뒤 하반기 한국을 시작으로 일본, 태국에서 촬영을 이어갈 예정이다.

YTN Star 최보란 기자 (ran613@ytnplus.co.kr)
[사진제공 = 샘컴퍼니, 아티스트컴퍼니]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