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박해수X이희준X수현 '키마이라'로 뭉친다...130억 대작 (공식)
박해수X이희준X수현 '키마이라'로 뭉친다...130억 대작 (공식)
Posted : 2019-04-26 09:18
배우 박해수, 이희준, 수현이 드라마 '키마이라'로 만난다.

'케미스트리'라는 가제로 먼저 알려진 '키마이라'(극본 이진매, 연출 김도훈)가 박해수, 이희준, 수현의 출연을 확정 짓고 2019년 하반기 130억 규모 대작 드라마 탄생을 예고했다.

'키마이라'는 1984년 연쇄살인 사건인 '키메라 사건'의 발단이 됐던 폭발 사고가 2019년에 비슷한 형태로 다시 일어나게 되자 세 명의 주인공이 함께 진범인 '키메라'를 찾기 위해 30년에 걸친 두 사건 사이의 숨겨진 비밀을 파헤친다는 내용이다. '구여친클럽' '아이 엠 샘'의 이진매 작가와 '해를 품은 달' '로열패밀리'의 김도훈 PD가 의기투합했다.

드라마 제목인 '키마이라'는 그리스 신화 속에 등장하는 머리는 사자, 몸은 염소, 꼬리는 뱀의 모습을 하고 입으로는 불을 내뿜는 괴물의 이름으로 제목만으로도 극의 중심이 되는 키메라 사건 속 폭발 사고에 대한 스케일과 추격전, 긴박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를 기대하게 만든다.

그 뿐만 아니라 '해를 품은 달' '로열패밀리'를 연출한 김도훈 PD의 6년 만의 복귀작인 만큼 그동안 시도하지 않았던 과감한 연출 기법에 도전해 이전 작품들과는 내용과 분위기에서 큰 차이를 보여줄 것이라고 밝히며 드라마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지난해 방송된 tvN '슬기로운 감빵생활'을 통해 인상 깊은 연기를 보여주며 큰 사랑을 받았던 박해수가 극 중 요양원에서 태어나 강력계 형사가 된 차재환 역을 맡아 파워풀한 액션 연기를 펼칠 계획이다. 드라마 '미스트리스' '넝쿨째 굴러온 당신', 영화 '1987' 등 드라마와 영화를 종횡무진하며 존재감 넘치는 연기를 펼쳐 온 이희준이 어린 시절 영국에 입양돼 의사가 된 후 한국에 왔다 키메라 사건에 엮이게 되는 이중엽 역을 맡아 특유의 개성 넘치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등에 출연해 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친 수현이 극 중 어린 시절 미국에 입양된 FBI 출신의 프로파일러 유진 역을 맡아 박해수, 이희준과 함께 키메라 사건을 이끌어 나간다.

제작사 제이에스픽쳐스는 "세 배우는 탄탄한 연기력으로 손꼽히는 배우들이다. 세 배우의 연기력과 김도훈 감독 특유의 섬세한 연출이 만나 발휘될 시너지 효과에 대한 기대감이 크다"며 "여기에 폭발 사고신, 추격신 등을 화려한 스케일과 정교한 연출로 그려내 흡입력과 몰입도를 극대화한 작품을 만들어 보여드릴 예정이니 많은 기대와 관심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하반기 방영된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BH엔터테인먼트, 문화창고]
ⓒ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