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박한별 측 "'슬플 때 사랑한다' 하차 논의 없다...남편 논란과 별개"
박한별 측 "'슬플 때 사랑한다' 하차 논의 없다...남편 논란과 별개"
Posted : 2019-03-15 13:32
배우 박한별의 남편인 유리홀딩스 유인석 대표가 승리와 함께 해외 투자자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가운데, 박한별은 드라마 '끝까지 사랑한다'를 출연을 끝까지 이어간다.

15일 소속사 플라이업엔터테인먼트는 "박한별이 40부작인 '슬플 때 사랑한다'의 후반부 촬영에 임하고 있다"며 "아직 12회까지 밖에 방송되지 않았지만, 지난해부터 촬영을 시작해 막바지 단계다. 남은 부분까지 잘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제작진과 하차 등과 관련해서는 논의한 적이 없다. MBC에도 다시 한 번 입장을 확인했다"며 "개인적인 문제라서 조심스럽지만, 박한별 본인이 아닌 남편 문제인 만큼 끝까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박한별의 남편인 유 대표는 가수 승리와 함께 해외 투자자에게 성접대를 알선한 의혹과 경찰유착 의혹을 받고 있다. 유 대표는 승리, 정준영, 최종훈 등이 포함된 모바일 메신저 단체 대화방 멤버로, 최종훈의 음주운전 보도를 막기 위해 경찰에 청탁한 것으로 보이는 정황이 포착됐다. 유 대표는 지난 14일 경찰에 출석, 밤샘 조사를 받고 이날 귀가했다. 

한편, 이날 유리홀딩스는 긴급이사회를 열고 유인석 현 대표 후임으로 전문컨설턴트 출신 안효윤 대표를 선임했다. 

YTN star 최보란 기자(ran613@ytnplus.co.kr)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