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정유미, '정준영 루머' 강경 대응 예고 "불쾌, 법적 조치" (공식)
정유미, '정준영 루머' 강경 대응 예고 "불쾌, 법적 조치" (공식)
Posted : 2019-03-13 09:52
가수 정준영과 관련된 악성루머에 휩싸인 배우 정유미 측이 입장을 밝혔다.

13일 정유미의 소속사 스타캠프202 측은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 및 SNS, 메신저 등을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는 특정 루머에 소속 배우 정유미가 언급되고 있으나, 이는 모두 사실무근임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터무니없는 루머에 소속 배우의 이름이 거론되는 것조차 매우 불쾌한 상황"이라고 했다.

소속사 측은 "당사는 소속 배우의 명예와 인격을 훼손하는 행위가 지속될 경우 이와 관련하여 법적인 처벌로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더불어 "추가로 허위 사실을 유포하거나 악의적으로 확대 재생산 하는 자들에 대해서도 어떠한 합의나 선처 없이, 민형사상의 법적 조치를 강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유미 또한 자신의 SNS에 "걱정 말아요 그대"라는 글을 게재하기도 했다.

앞서 지난 11일과 12일, SBS '8뉴스'를 통해 정준영이 빅뱅 멤버 승리 등 지인들과의 카카오톡 대화방에서 성관계 불법 촬영 영상을 유포한 사실이 알려졌다. 2015년부터 10개월간 확인된 피해 여성만 10여 명에 이르러 충격을 안겼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정준영을 입건,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 조사할 예정이다.

정준영은 12일 오후 6시께 귀국했으며, 13일 새벽 사과문을 발표하고 연예계 활동 중단을 선언했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뉴시스]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