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골든차일드 홍주찬 "롤모델? 박효신…범접할 수 없는 존재"
 골든차일드 홍주찬 "롤모델? 박효신…범접할 수 없는 존재"
Posted : 2019-03-02 09:00
그룹 '골든차일드'에서 첫 번째로 솔로 출격을 하게 된 멤버 홍주찬이 보컬리스트 롤모델로 가수 박효신을 꼽았다. 콘서트에서의 감동이 잊히지 않는다며, 자신 역시 꾸준한 노력을 통해 보컬 역량을 키워나가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YTN Star는 지난 2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성산동 울림엔터테인먼트 사옥에서 첫 솔로 앨범 발매를 앞둔 '골든차일드' 멤버 홍주찬을 만났다. 홍주찬은 27일 발표한 디지털 싱글 '문제아'를 통해 데뷔 후 첫 솔로 출격에 나섰다.

첫 솔로 앨범 발매를 앞두고 여러 어려움도 있었다. 지난해 연말, 우측 무릎인대 부상을 당해 일시적으로 활동을 중단한 것. 하지만 다행히도 오랜만에 만난 홍주찬은 밝은 모습이었고, "회복 속도가 빠른 편"이라며 안심시켰다.

 골든차일드 홍주찬 "롤모델? 박효신…범접할 수 없는 존재"

◆ "부상 이후 재활 운동 중, 회복 속도 빠른 편"

지난해 연말 울림엔터테인먼트는 홍주찬의 부상 소식을 알리며 일시적 활동 중단이 결정됐다고 전했다. 재활치료 중이라 이번 인터뷰 역시 소속사 사옥에서 진행됐다. 건강 상태가 어떤지 먼저 물어보지 않을 수 없었다.

"재활운동을 꾸준히 하고 있어서 다행히 일상생활 하는 데는 지장이 없다고 해요. 제가 많이 먹는 편이라(웃음) 근육도 잘 붙어서 회복 속도가 빠른 편이라고 하더라고요. 다만, 다쳐서 팀 활동에 피해를 줄 까봐 걱정이 됐어요."

부상으로 인해 활동을 잠시 쉬어가게 됐지만, 쉬는 동안 첫 솔로 앨범 발매라는 기회가 갑작스럽게 찾아왔다. 또 쉬는 동안 일본어 공부에 매진하고, 각종 방송을 챙겨보며 차근차근 활동 재개를 위한 준비를 해왔다고.

"쉬는 동안에는 일본어를 계속 공부했어요. 일본에 갈 때마다 팬들과 소통할 때 한마디라도 더 해드리고 싶은데 잘 안되니까 공부해야겠더라고요. 그리고 예능 욕심도 다들 많은데, 요즘에 전 '커피프렌즈'를 즐겨보고 있어요."

 골든차일드 홍주찬 "롤모델? 박효신…범접할 수 없는 존재"

◆ "더 클래식 '문제아' 리메이크…가사 너무 예뻤다"

지난 27일 베일을 벗은 홍주찬의 첫 솔로곡은 '문제아'다. 1994년 발표한 더 클래식의 명곡 '문제아'를 리메이크한 곡으로, 지금보다 조금 더 나아지려 노력하는 자신의 자아를 바라보고 위로하는 힐링 송이다.

"대표님이 들어보라고 제안을 해주셨어요. 제가 들어보고 가사가 너무 예쁘다고 말씀드렸더니, 연습해보라고 하셨고, 원작자이신 박영준 작곡가님이 디렉을 봐주셨어요. 완성본도 잘 나왔다고 해서 행복했어요."

원곡은 올해 21살인 홍주찬이 태어나기도 전에 발표된 곡이다. 또 홍주찬은 MBC '복면가왕'에서 장필순 김현철 '잊지 말기로 해', 이선희 '추억의 책장을 넘기면'을 부르는 등 아이돌 같지 않은 감성을 보여줬다.

"초등학교 때부터 어머니가 그런 노래를 많이 들려주셨어요. 저는 가사에 많이 집중하는 편인데, 옛날 명곡들 중에 그런 예쁜 가사가 많잖아요. 그래서 제가 이런 명곡들을 어떻게 살릴 수 있을까 생각하며 많이 연습했어요."

 골든차일드 홍주찬 "롤모델? 박효신…범접할 수 없는 존재"

◆ "일본서 솔로곡 뮤비 촬영…멤버들 생각 많이 났다"

홍주찬이 연기를 펼친 뮤직비디오도 빼놓을 수 없다. 이번 뮤직비디오는 '문제아'의 가사에 어울리는 스토리로 구성해 홍주찬이 직접 출연했다. 불합격 소식을 통보받은 소년이 좌절하지 않고 여행을 떠나 마음을 다잡는 내용을 담았다.

"첫 해외 솔로 스케줄이었거든요. 멤버들 없이 저 혼자 촬영하고, 연기를 해야 하니까 많이 떨렸어요. 한편으로는 걸어 다니고, 기차 타고, 구경하는 장면들을 찍어서 촬영이 아니라 여행을 와서 잘 쉬다 온 느낌도 들었어요."

이번 첫 솔로 앨범 발매를 앞두고 골든차일드 멤버들의 응원은 큰 힘이 됐다고. 특히 지난해 연말 부상을 당해 팀 활동에 지장이 생길까봐 속앓이를 하는 그에게 "조급해하지 말라"며 전폭적인 응원을 보낸 멤버들이다.

"TAG형한테 노래한다고 말했더니 '언제 들려줄거냐'고 계속 물어보면서 원곡만 주구장창 들었다고 하더라고요. 너무 안 들려줘서요. 또 이번 뮤직비디오 보고 멤버들이 처음으로 잘 생겼다고 해줘서 저도 좀 놀랐습니다(웃음)."

 골든차일드 홍주찬 "롤모델? 박효신…범접할 수 없는 존재"

◆"박효신·정승환 노래 들으며 공부…닮고 싶다"

이제 막 솔로 보컬리스트로서 본격적인 첫걸음을 내디딘 그다. 첫 솔로 앨범을 낸 만큼 활동에 임하는 각오도 남다를 터. 이번 활동을 통해 기대하는 결과와 앞으로의 활동 스케줄에 대해서도 설명을 더했다.

"제 목소리를 많이 알아봐 주셨으면 좋겠어요. 노래를 들으면 '얘가 주찬이구나' 이런 느낌을 받으시면 좋을 것 같아요. '문제아'를 통해 위로와 힘을 드리고 싶은 마음도 커서 팬분들에게 좋은 선물이 됐으면 좋겠어요."

존경하는 롤모델도 공개했다. 보컬리스트로서 롤모델은 가수 박효신이라고. 그는 데뷔 전 연습생 신분으로 박효신 콘서트에 갔던 때를 추억했다. 또 가수 정승환의 노래를 들으면서 공부도 하고 있다고.

"박효신 선배님은 범접할 수 없는 존재라 생각하지만, 이렇게도 들려줄 수 있구나를 느끼고 많이 연습했어요. 정승환 선배님도 짙은 감성을 갖고 있으셔서 곡을 풀어나가는 부분에 있어 닮고 싶은 부분들을 공부하고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홍주찬은 향후 라이브 콘텐츠 영상으로 팬들을 만날 계획임을 전했다. 홍주찬의 첫 솔로 디지털 앨범 '문제아'는 27일 공개됐으며,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음원과 뮤직비디오를 만날 수 있다.

YTN Star 강내리 기자 (nrk@ytnplus.co.kr)
[사진제공 = 울림엔터테인먼트]
댓글등 이미지 배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