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사이트의 기능을 모두 활용하기 위해서는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 시킬 필요가 있습니다.
     브라우저에서 자바스크립트를 활성화하는 방법을 참고 하세요.

박진영, god와 작업 소감 "14년 전, 옛날 생각 밀려왔다"
박진영, god와 작업 소감 "14년 전, 옛날 생각 밀려왔다"
Posted : 2019-01-11 14:04
가수 겸 프로듀서 박진영이 그룹 god(지오디)와 곡 작업한 소감을 전했다.

박진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녹음실에 앉아 14년만에 너희 목소리를 믹싱하는데 옛날 생각이 밀려오더라. 서울역에 태우 데리러 나갔던 일, 일산 집에 물 찼을 때 같이 물 퍼내고 온 몸에 두드러기 났던 일"이라며 "그 때는 프로듀싱을 그렇게 가수랑 같이 생활하면서 하는 줄 알았던 거 같아"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지오디, 팬들, 20주년 축하해요. 팬들도 이제는 애인이 있거나 결혼했을 수도 있다는 생각에 이런 곡을 줬는데 맘에 들었으면 좋겠네요"라고 덧붙였다.

지오디는 지난 10일 20주년 기념 스페셜 앨범 'THEN&NOW'를 발표했다. 박진영과 함께 만든 타이틀곡 '그 남자를 떠나'는 이제는 성장한 지오디 팬들이 더 이상 10대 청소년이 아니라 누군가의 애인 혹은 누군가의 배우자가 됐을 수도 있다는 생각을 바탕으로 만들어진 미디움 템포 R&B 힙합곡이다. 지오디만의 서정성과 그루브를 느낄 수 있다.

'THEN&NOW'는 음원 뿐 아니라 오는 14일부터 오프라인 매장을 통해 음반으로도 만나 볼 수 있으며 이는 72페이지의 포토북으로 구성돼 있다. 지오디는 데뷔 20주년이 되는 날인 13일 KSPO DOME(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god GREATEST 20th Anniversary'를 개최한다.

YTN Star 지승훈 기자 (jiwin@ytnplus.co.kr)
[사진제공 = 싸이더스HQ]
댓글등 이미지 배경